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아일랜드도 모든 입국자에 코로나19 음성판정 의무화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1.13일 10:45
  년말 련휴 이후 확진자 폭증…감염률 세계최고 수준



지난해 4월 코로나19 여파로 텅 빈 아일랜드 더블린 거리

  미국에 이어 아일랜드도 모든 입국자를 대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의무화한다고 AFP통신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아일랜드 정부는 오는 15일부터 코로나19 음성 판정서를 지닌 사람만 입국할 수 있다고 밝혔다. 입국자들은 출발 72시간 이내에 받은 검사에서 음성 판정이 나와야만 한다.

  현재 이 조처는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된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 출발 입국자에 한해서 시행되고 있다.

  적용 대상이 모든 입국자로 확대돼도 영국, 남아공 입국자는 14일간 의무 격리된다.

  이번 조처는 년말 련휴를 거치며 아일랜드의 코로나19 확진자가 폭증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달까지만 해도 아일랜드는 유럽 국가 중 코로나19 감염률이 가장 낮은 편에 속했다.

  하지만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방역 통제를 대폭 완화하며 확산세가 격화했다.

  지난 1일 9만3천 명을 조금 넘던 전체 확진자 수가 열흘 만에 15만 명 수준으로 늘었다.

  영국 옥스퍼드대 집계에 따르면 아일랜드의 인구 100만 명당 감염자 수는 1천288명으로, 전 세계에서 가장 높다.

  이날 마이클 라이언 세계보건기구(WHO) 긴급대응팀장은 아일랜드에 대해 "발병률이 가장 극심하게 증가한 나라"라고 진단했다.

  /련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0%
50대 5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한류TV서울, 한중 농업부문 방송 콘텐츠 및 인적 교류 극대화

한류TV서울, 한중 농업부문 방송 콘텐츠 및 인적 교류 극대화

한국과 중국을 련결하는 방송콘텐츠 유통 플랫폼인 (주)한류TV서울은 한국 유일의 농업방송 채널인 NBS한국농업방송과 함께 중국의 중앙매체들을 비롯한 각 지방의 방송국과 련결하여 한국과 중국의 농업분야를 기반으로 하는 방송 콘첸츠를 교류하기로 합의하고 지난

도시에 가도 14일 자가격리가 필요한가요?

도시에 가도 14일 자가격리가 필요한가요?

최근 우리 나라 여러 곳에서 산발적 감염사례가 발생하면서 농촌지역은 전염병 예방통제의 중점중의 중점으로 되였다. 이에 국무원합동예방통제기제는 “겨울철 봄철 농촌지역 신종코로나바이러스페염 예방통제사업 방안”을 발표해 민중들이 안전하게 설을 쇨 수 있도록

흑룡강성 부흥호 고한지역 고속렬차 첫 운행

흑룡강성 부흥호 고한지역 고속렬차 첫 운행

북경-할빈 고속철도가 개통된 첫날인 지난 22일, 흑룡강성에 신형 ‘부흥호’ 고한지역 고속렬차가 운행에 들어갔다. 이는 부흥호 고속렬차가 우리 나라의 최북단, 날씨가 가장 추운 지역에 도착한 것으로 중국 고속철도의 신기록을 다시 한 번 세웠다. 북경-할빈 고속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