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슈퍼에서 닭알 훔친 로인 발각된후 사망, 누구의 탓일가?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1.01.15일 15:21
지난해 6월, 67세 로인이 슈퍼에서 닭알을 사면서 닭알 2알을 바지 주머니에 넣고 결산대에 섰다. 종업원이 발견하고 로인을 가로막다가 로인이 그만 급사한 일이 강소 남통에서 일어났다. 이 영상은 적지 않은 네티즌들의 관심을 자아냈다.

사건이 발생한 후 로인 가족에서는 법원에 신고하고 38만원 배상할 것을 요구했다.

지난해 12월 16일, 숭천구법원은 슈퍼 종업원이 로인의 팔소매를 쥐는 등 행위는 합리적인 제한 범위를 벗어나지 않았으며 로인의 사망은 자체의 질병 발전으로 생기게 된 것이다. 슈퍼에서는 이미 최대한 안전보장 의무와 기본적인 구조의무를 다 했다고 인정해 원고의 청구를 기각했다.

이에 로인가족은 상소를 제기했으며 슈퍼 관련 책임자는 법률의 판결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 인민일보

https://mp.weixin.qq.com/s/SB2til27xWqBq7E_1HoV8Q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보름 음식안전 보장

보름 음식안전 보장

2월 24일, 하북성 하간시 시장감독관리국 직원이 한 슈퍼마켓에서 식품안전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보름을 앞두고 하북성 하간시시장감독관리국은 명절음식 안전검사를 진행했는데 쇼핑몰, 슈퍼마켓, 농산품시장에서 판매하는 각종 음식에 대해 엄격한 검사를 진행함으

'꽃등 만들며 정월대보름 준비'

'꽃등 만들며 정월대보름 준비'

2월 25일 , 청도 잔교(棧橋) 서점 측은 ‘지금 있는 이 자리서 음력설 보내기’ 운동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들을 초청해 정월대보름 관련 민속을 체험하고, 꽃등을 만들고, 원소를 빚으며 정월대보름을 맞을 준비를 했다. 소식에 따르면, 이 서점은 올해 음력설 련휴 기간

중국 각지 다채로운 민속 행사로 정월대보름 명절 분위기 물씬

중국 각지 다채로운 민속 행사로 정월대보름 명절 분위기 물씬

정월대보름을 맞이하여 룡춤(舞龙)과 사자춤(舞狮), 노젓기 놀이(划旱船) 등 민속 공연이 사람들에게 전통적인 명절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인민망 한국어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