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추락하는 토트넘, 웨스트햄에 패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1.02.23일 08:54



돌파를 시도하는 손흥민 선수.

토트넘이 이제는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조합마저 통하지 않으며 나락으로 떨어지고 있다.

토트넘은 21일 원정에서 열린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1대2로 패했다.

이로써 승점 추가에 실패한 토트넘(승점 36점)은 리그 9위 자리에 그대로 머물렀다. 반면, 승점 3을 추가하며 승승장구중인 웨스트햄은 첼시를 제치고 리그 4위로 뛰여올라 다음 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의 꿈을 이어나가게 됐다.

출발부터 꼬였던 토트넘이다. 토트넘은 전반 5분 만에 안토니오에게 선제꼴을 헌납하면서 이끌려갔다. 답답함을 느낀 조제 무리뉴 감독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에릭 라멜라와 자페 탕강가를 빼는 대신 가레스 베일과 맷 도허티를 투입시켰다. 하지만 승부수는 통하지 않았다. 오히려 후반 2분, 제시 린가드에게 한꼴 더 헌납하며 패색이 짙어졌다.

2꼴을 내준 뒤 전렬을 재정비한 토트넘은 후반 8분, 베일의 코너킥을 루카스 모우라가 헤딩슛으로 련결하며 추격의지를 불태웠다.

토트넘이 1꼴 따라붙은 뒤 팬들의 관심은 올 시즌 엄청난 득점력을 뽐낸 손흥민과 해리 케인의 조합에 눈길이 쏠렸다. 두 선수의 위력이 배가되기 위해서는 ‘선 수비 후 역습’ 전략이 동반되여야 했으나 경기상황은 토트넘이 1꼴 뒤처진 상황이였다.

게다가 웨스트햄은 이미 수비라인을 깊게 내린 터라 역습 전략이 통할 리 만무했다. 1꼴 뒤지고 있는 상황에서 케인은 하프라인까지 내려와 뽈 배급에 주력하는 모습을 보였다. 문제는 손흥민이였다.

손흥민은 두겹으로 둘러싼 웨스트햄의 수비벽을 뚫지 못하는 모습이였고 공 련계에서도 이렇다 할 모습마저 보여주지 못하며 케인과의 좋은 호흡을 보여주지 못했다.

토트넘은 케인으로 공격이 시작되고 손흥민이 마무리 짓는 전략이 주된 전술인 팀이다. 결국 두 선수의 활약이 살아나야 팀도 상승세를 탈 수 있게 된다.

문제는 같은 패턴이 반복되면서 이를 상대하는 팀들이 어느 정도 대처법을 들고 나온다는 데 있다. 슬슬 한계가 드러나는 ‘손케 조합’외에 무리뉴 감독이 또 다른 전략을 마련할지 향후 경기들을 지켜볼 일이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29%
40대 71%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해구: 맛있는 음식으로 보름 맞이하는 동물들

2월 25일,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 참대곰 ‘순순’이 ‘탕원’등 미식을 맛있게 먹고 있다. 보름이 다가오자 해구에 위치한 해남열대야생동식물원에서는 참대곰, 미록, 코끼리, 미후(猕猴), 하마를 위해 계란, 밀가루, 콩가루와 야채를 원료로 제작한 ‘탕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 올 1월 수출액 10%↓…낙농제품 등 대폭 감소

뉴질랜드의 올 1월 상품 수출액이 총 42억 달러로 지난해 동기보다 10% 정도 떨어졌다고 뉴질랜드 통계청이 26일 밝혔다. 통계청은 이날 보도 자료를 통해 지난 1월 수출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할 때 4억8천600만 달러 줄어 지난 2016년 3월 이후 전년 동기 대비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연변 빈곤발생률 0! 춤 추고 노래 부르며 명절 맞이

2021년 음력설기간, 길림성 연변조선족자치주 여러 지역 민중들은 조선족 민족복장을 입고 춤 추고 노래를 부르면서 명절을 맞이하고 빈곤퇴치 난관공략의 성공을 경축했으며 당과 조국을 위해 명절의 축복을 보냈다. 연변조선족자치주는 중국에서 유일한 조선족자치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