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지난해 미국 수입 상품중 ‘중국산’ 19%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4.07일 15:03
  미국 경제전문지 밝혀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 웹 사이트는 2020년 미국이 수입한 상품중에서 중국이 19%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고 최근 보도하면서 특히 방역물자 수입면에서 중국상품이 기타 나라들보다 훨씬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전했다.

  포브스는 미국 인구조사국 통계를 인용해 지난해 미국에서 가장 빠른 성장세를 보인 10가지 수입품중 4가지 종류가 주로 중국에서 수입됐다고 밝혔다.

  통계에 따르면 2020년 미국이 수입한 마스크와 일회용 수술복은 약 279%, 170%씩 각각 증가했다. 그중 수입 마스크의 83%, 방호복의 3분의 2가 중국산 제품인 것으로 집계됐다.

  또 수년간 미국이 수입한 랭장고와 랭동고의 절반 가까이가 메히꼬에서 생산됐으나 2020년에는 그 비률이 43%로 떨어졌다. 특히 지난해 미국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저장하기 위한 랭장고 수입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는데 그중 약 90%가 중국산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6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조선족민족문화예술발전을 위해 대학과 회사 손잡았다

조선족민족문화예술발전을 위해 대학과 회사 손잡았다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 장면 4월 22일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식 및 연변대학 예술학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10년래 5만2000여 미리리터 헌혈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10년래 5만2000여 미리리터 헌혈

헌혈하고 있는 연길시북산가두 공청단사업 판공실 서기 박세걸 20일 함께 헌혈한 북산가두 뢰봉반 ‘벽수람천’자원봉사분대 13명 성원 20일 이른 아침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당건설사업 판공실 주임 장련기, 공청단사업 판공실 서기 박세걸 등 13명 뢰봉반 자원봉사자

코로나 백신 접종증명 핵산증명 대체할 수 없다 ​

코로나 백신 접종증명 핵산증명 대체할 수 없다 ​

문: 신종코로나바이러스백신을 접종한 후 얼마 지나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에 저항할 수 있는 항체가 생길가? 백신 림상실험연구에 의하면 2번째 시제를 접종하여 약 2주일이 지난 후 비교적 좋은 면역효과를 산생할 수 있다고 한다. 문: 백신을 접종한 후 핵산검사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