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유럽의약품청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특이 혈전 생성 사례와 관련성 있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4.08일 14:31
  최근 아스트라제네카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의 안전성 문제가 줄곧 유럽 여론을 뜨겁게 달궜다. 백신의 "안전과 효과성"을 수차례 강조하며 유럽 국가에서의 관련 백신 접종을 권장하던 유럽의약품청은 현지시간 7일 최초로 혈소판 감소를 동반하는 뇌혈전 증상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드문 부작용이라고 인정했다. 하지만 유럽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이 유럽의약품청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전체적인 리익이 부작용의 위험성보다 크다고 강조했다.

  이날 언론브리핑에서 유럽의약품청 집행 책임자 에머 쿡이 상기 최신 결론을 공개했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해 개발도상국가에 쉽게 보급되는 백신이다. 현재 약 50개 국가 및 지역에서 이 백신 사용을 승인받았다. 하지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후 뇌정맥동혈전 사례가 수차례 보고되면서 유럽 여러 국가에서는 3월 초부터 이 백신 사용을 중단했다.

  유럽의약품청 안전위원회 위원장인 자비네 슈트라우스는 언론브리핑에서 관련 의료진과 접종하는 사람들에게 백신의 리스크에 대해 경각성을 유지하도록 당부했다.

/중국국제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조선족민족문화예술발전을 위해 대학과 회사 손잡았다

조선족민족문화예술발전을 위해 대학과 회사 손잡았다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 장면 4월 22일 연변대학 예술학원—길림성 조원문화관광발전유한회사 전략적 합작 협의 체결식 및 연변대학 예술학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10년래 5만2000여 미리리터 헌혈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10년래 5만2000여 미리리터 헌혈

헌혈하고 있는 연길시북산가두 공청단사업 판공실 서기 박세걸 20일 함께 헌혈한 북산가두 뢰봉반 ‘벽수람천’자원봉사분대 13명 성원 20일 이른 아침 연길시북산가두 뢰봉반 당건설사업 판공실 주임 장련기, 공청단사업 판공실 서기 박세걸 등 13명 뢰봉반 자원봉사자

코로나 백신 접종증명 핵산증명 대체할 수 없다 ​

코로나 백신 접종증명 핵산증명 대체할 수 없다 ​

문: 신종코로나바이러스백신을 접종한 후 얼마 지나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에 저항할 수 있는 항체가 생길가? 백신 림상실험연구에 의하면 2번째 시제를 접종하여 약 2주일이 지난 후 비교적 좋은 면역효과를 산생할 수 있다고 한다. 문: 백신을 접종한 후 핵산검사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