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1,939개 주제어, 제18회 장춘자동차박람회 주제어에 응모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1.04.20일 22:29



‘장춘에 와서 자동차와 데이트한다(走进长春,相约汽车)’, ‘장춘자동차박람회, 미래를 개척하다(长春汽博,开启未来)’, ‘지능 • 과학기술 • 생활(智能 • 科技 • 生活)’...

20일, 장춘시자동차박람회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한달간의 응모를 거쳐 전국 27개 성, 자치구, 직할시로부터 1,939개의 주제어가 277개의 전자메일에 ‘실려’ 날아들었다.



장춘자동차박람회를 더 잘 선전하고 장춘의 특색과 창의가 있는 자동차박람회 주제어를 만들기 위해 3월 1일부터 장춘자동차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사회에 대상해 제18회 장춘자동차박람회 주제어를 공모했다. 공무원, 인민교원, 재학생 등 다양한 투고자들이 있었는가 하면 제1자동차그룹의 직원도 주제어를 만들어 보냈다. 공모가 끝나고 조직위원회는 다음 단계의 전문가 평의 절차를 거쳐 자동차박람회 소식발표회를 통해 사회에 통일적으로 발표하게 되며 주제어에 당첨된 투고자에게는 2,000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2003년의 제3회 장춘자동차박람회로부터 장춘자동차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주제’의 형식으로 자동차박람회의 특색과 내용을 체현했는데 보편적인 인정을 받았다. 특히 최근 몇 년래, 장춘자동차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사회에 대상해 자동차박람회 주제어를 공모해왔는데 해마다 근 1,000개의 주제어가 전국 각지로부터 날아들면서 자동차박람회의 선전 하이라이트로 되었다.

/길림신문 유경봉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최근 산동, 상해 등 지역에서는 신종코로나페염백신을 접종한 사람들의 건강코드를 ‘금빛배경’으로 승격시켰고 따라서 ‘금빛건강코드’ 관련 화제도 인기검색어에 올랐다. 일종의 낮은 원가, 창의적인 백신접종 추천방식으로서 이는 부분적 젊은이들이 ‘잠금해제 새 성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사람은 왜 세계 가장 긴 사막고속도로를 건설하는가?

중국사람은 왜 세계 가장 긴 사막고속도로를 건설하는가?

  100년전 손중산선생은 〈건국방략 〉에서 “동쪽은 북경을 기점으로 하여 아라산(阿拉善)을 지나 서쪽 디화(迪化)에 닿는, 신강까지의 대통도를 건설한다 ”는 웅대한 설계도를 내놓았었다.       북경-신강 (우룸치) 고속도로, 즉 경신(京新,G7)고속도로가 오는 7월 1

특색재배업을  발전시켜 치부의 길로 이끌어

특색재배업을 발전시켜 치부의 길로 이끌어

치치할 메리스다우르족지구에서는 참외와 버섯 등 록색특색재배산업을 대대적으로 발전시켜 2021년 경제작물 다모작 면적을 30만무 다뤄 농민들이 여러 경로를 통해 수입을 올리도록 이끌어주고 있다. 현재, 달호점진 풍보촌의 촌민 김룡이 하우스에 재배한 7무 참외의

장춘 공공버스 정비공 ‘4대발명’ 실현

장춘 공공버스 정비공 ‘4대발명’ 실현

최근 장춘대중교통그룹 버스회사 2차대 정비공인 양동(杨冬)은 ‘사각지대 레이다 탐지시스템’을 연구개발해냈다. 소식을 들은 기자는 양동이 근무하고 있는 작업현장을 방문했다. 그는 자신의 세가지 새 발명품인 자동조향등시스템, 사각지대 레이다탐지시스템, 사각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