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장강대교에서 18년간 412명 구조한 "남경의 천사"조명 받아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4.22일 15:53
  최근 텐센트에서는 18년간 홀로 412명의 생명을 구조한 ‘남경의 천사’를 조명했다.



  강소성 남경시에는 장강을 련결하는 다리가 있는데 이 다리는 세계에서 사람들이 가장 많이 뛰여내리는 다리로 알려져 있다. 일단 한번 뛰여내리면 구조할 틈새도 없을 정도로 급류가 형성되는 곳이기 때문이다.

  진씨가 이 다리에서 사람을 구한 것은 18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22살이였던 진씨는 그 다리에서 뛰여내리려는 한 녀성을 설득해서 생명을 구했다.

  이후 진씨는 삶을 등지려 다리를 찾아오는 사람마다 설득하기 시작했다. 그렇게 구한 사람이 지난 18년간 412명이나 됐다.

  물론 진씨에게도 쉬운 일이 아니였다. 몸이 힘든 것보다 자신이 누군가를 구하지 못했을 때 오는 정신적 고통이 너무나 크다고 말했다. 어떤 사람들은 진씨가 보는 앞에서 뛰여내리기도 했다. 그럴 때마다 진씨는 자괴감에 밤잠을 설쳤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조를 계속하는 리유에 대해 진씨는 "이제 많이 성숙해졌다. 내가 구조를 못 한 사람들은 그대로 잊으려고 노력한다"며 "1년에 26명을 구했다. 26명이 두 번째 삶의 기회를 얻었다. 그것도 충분히 잘했다고 스스로 되새긴다"고 털어놓았다.

  사람들은 진씨를 '남경의 천사'라고 부른다. 하지만 진씨는 "나는 내가 천사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모두를 구하지는 못했으니까. 다만 어둠 속에 있는 사람들에게 빛을 전하고 싶을 뿐"이라고 말했다.

  /텐센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물을 절약하며 록수천산 함께 건설

물을 절약하며 록수천산 함께 건설

5월 9일부터 15일까지는 제30번째 전국 도시 물절약 홍보주간이다. 올해의 주제는 ‘새로운 발전 리념을 관철하며 절수형 도시를 건설' 하는 것이다. 물은 생명의 원천이자 발전의 근원이다. 우리는 물을 절약하고 보호하는 량호한 습관을 키우고 생활의 세세한 부분까

흑룡강 하천 해빙기 종료

흑룡강 하천 해빙기 종료

최근 흑룡강해사국이 발표한 2021년 봄철 마지막 해빙 보고에 따르면, 흑룡강성내 5528킬로미터 하천들의 얼음이 모두 풀렸고 40일동안 걸린 해빙기의 수상교통 안전감독도 마무리됐으며 수상교통 안전이 전체적으로 안정세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겨울 결빙

전국 각지 "어머니의 날" 맞아 다채로운 행사

전국 각지 "어머니의 날" 맞아 다채로운 행사

5월 9일, 전국 각지에서는 다채로운 활동을 열고 "어머니의 날"을 맞이했다. /신화넷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