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바르샤, 5년간 영입 지출만 9억파운드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1.04.26일 09:12
스페인 명문 바르셀로나가 유럽 슈퍼리그에 미련을 버리지 못하는 리유는 역시 돈 때문이다.

바르셀로나는 코로나19로 재정적 압박이 가장 큰 빅클럽중 하나다. 바르셀로나는 코로나19로 무관중 경기가 이어지며 수익을 얻지 못하자 파산 이야기가 나올 정도로 재정상태가 좋지 못하다.

슈퍼리그 창설 발표 후 유럽축구련맹, 해당 리그, 축구협회, 팬, 심지어 정치인들까지 나서 압박을 이어간 끝에 10개의 클럽이 모두 백기를 들었지만 레알 마드리드 그리고 바르셀로나만이 여전히 슈퍼리그에 남았다.

바르셀로나에 슈퍼리그는 대단히 절실하다. 지난 5년간 보인 방만한 경영을 메울 수 있는 구세주기 때문이다. 24일, 영국 일간지 《더선》에 따르면 지난 5년간 바르셀로나는 선수 영입에만 무려 9억 3700만파운드를 쏟아부었다.

더 안타까운 것은 이처럼 천문학적인 돈을 투자하고도 제대로 성공을 거둔 사례가 없다는 점이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5.1’절 기간 두명의 사천성 아안시 보흥형 다와껑자풍경구에서 자각적으로 쓰레기를 주은 유람객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으로 불리웠다. 이 두명의 열성적인 유람객의 행위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 아안시문화체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이틀간 심양의 ‘4시 반 엄마단체’가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지난 11년간 자발적으로 설립된 ‘엄마단체’는 이웃들의 아이를 데려오는 중임을 주동적으로 떠맡았는데 학생규모는 4명에서 45명으로 발전되였다. 주변학교의 교원들도 가입했으며 무료바둑반,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최근,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2018년 졸업생 류사우(刘思雨, 15세)가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되였다.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된 장춘대중탁월녀자축구구락부의 U15팀 선수 류사우  지난 4월 23일, 중국축구협회에서는 〈U17 국가녀자축구팀의 2021년 제2기 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