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호주, 동계올림픽훈련센터 개방… 베이징 동계올림픽 준비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1.05.10일 15:54
  호주의 동계올림픽훈련센터가 이번 주 퀸즐랜드주 브리즈번에서 개방됐다. 호주 선수들은 이제 출국하지 않고도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준비할 수 있게 됐다.

  작년 9월부터 테스트 단계에 들어간 훈련센터는 이번 주에야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 자격을 갖춘 호주 선수들에게 개방됐다.

  호주올림픽위원회 관계자는 7일 인터뷰에서 훈련센터는 일부 동계 종목 훈련이 더 이상 빙설 환경의 제한을 받지 않도록 할 뿐만 아니라 선수들이 공중에서 기교 동작을 마친 후 착지하는 안전성을 더 잘 보장해 공식 경기 전에 선수들이 부상을 입지 않도록 한다고 설명했다.

  훈련센터에는 남반구 최초로 연간 개방되는 실외 고공 빙설 시설이 있고, 레벨별 점프대와 코스가 설치돼 있어 수준이 각기 다른 선수들의 훈련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다. 이 가운데 37m 코스는 정상에서 활강할 때 활주 속도가 70여km/시간에 달할 수 있어 선수들이 관성을 이용해 공중에서 두 개의 기술 동작을 완성할 수 있으므로 고공 기교를 개선하는 이상적인 장소로 꼽힌다.

  퀸즐랜드주 체육장관은 "이 훈련센터는 호주 선수들이 과거처럼 해외 원정훈련을 하러 갈 필요 없이 호주 국내에서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준비하도록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중국망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부 지역, 중국-유럽 화물렬차 통해 대외 개방에 박차

중부 지역, 중국-유럽 화물렬차 통해 대외 개방에 박차

핀란드 민스크로 향하는 중국-유럽 화물렬차가 지난 5월 22일 호남성 장사시 장사북역을 출발했다. 산서(山西)·하남(河南)·안휘(安徽)·호북(湖北)·호남(湖南)·강서(江西) 등 6개 성(省)을 포함한 중국 중부 지역은 중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지역 중 하나다. 중부

기분 흐리멍덩하게 하는 음식 4가지

기분 흐리멍덩하게 하는 음식 4가지

음식은 종류에 따라 기분에도 영향을 미친다. 미국의 정신과 전문의이자 음식을 처방하는 심리학자 우마 나이두 박사의 저서 《미라클 브레인푸드》를 바탕으로, 우울증을 유발해 기분을 흐리멍덩하게 만드는 음식에 대해 알아본다. 설탕 설탕을 먹을수록 우울해질 확

95128! 이 번호 꼭 기억해 두어야!

95128! 이 번호 꼭 기억해 두어야!

95128 차량예약서비스 전화번호의 광범위한 응용을 추진해 로인들의 택시출행에 편리를 제공하기 위하여 교통운수부문은 "95128 택시예약서비스 전화번호를 다그쳐 추진할 데 관한 통지"를 정식 발부했다. "통지"에서는 다음과 같이 요구했다. 각 성급 교통운수주관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