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뉴스톡톡 | 연길시 개목줄을 매지 않은 견주 2명 처벌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1.05.11일 07:46



▶ 연길시도시관리행정집법국에 따르면 4월 8일부터 연길시도시관리행정집법국은 ‘연길시양견관리봉사'앱을 개통하고 5월 8일까지 이미 5,000여마리 양견등기신청을 심사, 통과했다. 한편 목줄을 매지 않고 반려견을 산책시킨 견주 2명에게 에 근거해 100-200원의 벌금을 안겼다./연변라지오텔레비죤넷

▶ 중국관광일을 맞으면서 5월 19일 장백산 북관광구역과 서관광구역은 모든 관광객들에서 무료로 개방된다. 이외 장백산 남관광구는 5월 1일부터 정식으로 관광객들에게 개방되였는데 이로써 장백산 북, 서, 남 3개 관광구는 일년 사계절 개방을 실현하게 되였다./연변조간

▶ 10일 공안부의 소식공개회에 따르면 6월 1일부터 소형 오토기어(自动挡)자동차의 운전면허시험2의 ‘오르막 지정 정차와 발차'(坡道定点停车和起步)조목을 취소하는데 시험이 5조목에서 4조목으로 줄어들게 된다./인민일보

▶ 교육부는 일전 2021년 대학시험 사업을 포치하면서 대학시험을 위한 이민(高考移民) 등 법규위반행위를 견결히 타격하고 정돈한다고 명확히 했다./인민일보

▶ 공안부의 소식에 따르면 2021년 년말 전까지 호적류 증명을 떼거나 사업조동으로 호구를 옮기는 등 6가지 호적업무는 전국적으로 다성통일처리(跨省通办)를 실현하게 된다./신화사



▶ 2022 국제축구련맹 까타르월드컵과 2023년 아시아축구련맹 중국아시안컵 련합 예선경기 제2단계 시합을 위해 중국축구협회는 10일 만화(卡通)형식의 집중훈련 명단을 발표했다./인민일보



▶ 일본 국내의 악화되는 코로나19 형세에 대비해 일본총리 스가 요시히데는 자기는 종래로 “올림픽 개최를 첫자리에 놓지 않았다”고 표시했다. 최근 민심조사 결과에서 보면 근 60%의 일본국민들은 올림픽을 취소할 것을 바라고 있다./신화사

▶ 미국 콜로라도주에서 9일 새벽 악성 총격사건이 발생했는데 한 남자가 6명을 총으로 쏴죽인 후 자살했다./신화사



/길림신문 옴니미디어쎈터 종합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브브걸 멤버였던 유정이 '브브걸'을 탈퇴하는 심경을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정은 탈퇴 심경을 전하며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녀는 "같이 약속한 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사진=나남뉴스 와이프에게는 필요한 신발 한 켤레 사주지 않고 친구들에게는 술자리 비용을 턱턱 내는 고딩엄빠 남편의 모습에 서장훈이 분노했다. 오는 24일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4' 38회에서는 김지은, 김정모 청소년 부부가 출연한다. 극과 극 통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장영란이 6번째 눈 성형수술을 받은 뒤 자녀들의 솔직한 반응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2일 장영란의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서는 한의사 남편 한창과 두 자녀와 외식에 나선 장영란의 모습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 속 장영란은 아이들이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연합뉴스] 박지원 하이브 CEO(최고경영자)가 민희진 어도어 대표를 두고 불거진 사태와 관련해 "회사는 이번 감사를 통해 더 구체적으로 (진상을) 확인한 후 조처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3일 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