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공산당 창건 100주년 경축 미술작품전 북경에서 개막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1.06.18일 08:50



중앙선전부, 문화관광부에서 주최한 ‘위대한 로정, 시대의 화폭—중국공산당 창립 100주년 경축 미술작품전’이 6월 16일 중국미술관에서 개막되였다.

전람은 당창건 100주년 주제를 바짝 둘러싸고 서편과 새 천지 개척, 새 중국 건설, 새 시대의 발걸음, 새 시대의 분투 등 네개의 장으로 나뉘여있는데 중국미술관 및 관련 미술기구에서 소장한 경전미술작품과 최근년래 창작한 우수한 당사소재 및 현실소재 작품 도합 420여건을 전시했다. 전시품은 국화, 유화, 판화, 조각 등 다양한 예술종류가 망라되였는바 각 시대의 명가, 대가들의 작품이 있는가 하면 근래에 배출된 우수한 중청년미술가들의 작품도 있다.

전람은 중국공산당이 중국인민을 이끌고 혁명, 건설, 개혁을 진행하여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으로 나아가는 빛나는 로정을 전면적으로 보여주었고 새 시대 중국특색사회주의의 위대한 실천을 생동감 있게 묘사했는바 다채롭고 변화무쌍하며 웅대한 시대의 화폭을 그려냈다.

전시기간 다양한 형식의 공공교육활동을 조직전개하게 되는데 이러한 우수한 미술작품들을 통해 관객들로 하여금 당사. 새중국사, 개혁개방사, 사회주의발전사를 더욱 잘 료해하게 하고 아름다움으로 사람들을 교육하고 감화시키는 미술작품의 독특한 역할을 발휘시키게 된다. 전람은 7월 25일까지 지속된다.



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근일, 중앙조직부는 중앙을 대신하여 관리하는 당비중 2000만원을 하남 홍수방지 재해구조에 사용하도록 전달했다. 중앙조직부는 하남 등 재해지역의 각급 조직부문에서 습근평 총서기 중요지시 정신을 착실하게 관철하고 주동적으로 담당하고 앞장 서서 기층 당조직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캄보디아가 구매한 중국 국약 백신 프놈펜 도착

캄보디아가 구매한 중국 국약 백신 프놈펜 도착

7월 22일, 캄보디아 프놈펜의 공항 직원들이 방금 도착한 중국 국약 코로나 백신을 운반하고있다. 첫차례 중국국약(中国国药) 코로나 백신이 지난 22일 캄보디아에 도착했다. 캄보디아 보건관원은 이는 현지 백신 접종을 계속 돕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신화넷

상해 포동, 외국 인재의 영구 체류 '지름길' 만든다

상해 포동, 외국 인재의 영구 체류 '지름길' 만든다

상해가 인재 유치를 위한 지원책 마련에 나선다. 상해시정부는 22일 언론 브리핑에서 포동신구에 ▷영구체류 추천의 새로운 메커니즘 실시 ▷역외 인재의 전문 분야 종사 제한 점진적 완화 ▷글로벌 인재 허브 기능 강화 등 방면의 혁신 조치를 내놓겠다고 밝혔다. 구체적

주택도시농촌건설부: 40개 도시, 년내로 93만개 보장성 임대주택 건설 예정

주택도시농촌건설부: 40개 도시, 년내로 93만개 보장성 임대주택 건설 예정

7월 22일 국무원은 보장성 임대주택을 다그쳐 발전시키고 부동산시장 조절통제사업을 더한층 잘할 데 관한 텔레비죤전화회의를 소집해 습근평 총서기의 주택사업 관련 중요지시 정신을 심도 깊게 학습관철하고 보장성 임대주택을 다그쳐 발전시킬 데 대해 연구포치했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