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북경 2022년 동계올림픽 성화 흑룡강성서 전시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2.01.05일 14:32



  북경 동계올림픽 카운트다운 30일인 1월 5일에

  북경 2022년 동계올림픽 성화 전시 행사가

  할빈시에서 개최된다.

  동계올림픽 성화는

  1월 6일 대경 려명호 룡주빙설락원,

  1월 7일 치치할시 동계스포츠센터에서

  모습을 드러낼 예정이다.



  성화 봉송은 올림픽의 중요한 문화행사로서 올림픽 정신을 고양하고 ‘평화, 단결, 우의, 건강’이라는 리념을 전파하며 세계에 올림픽이 다가오고 있음을 알리는 중요한 역할을 줄곧 수행해왔다.



  흑룡강성은 동계올림픽 성화를 전시하는 4개 성 중의 하나로서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된 것은 ‘빙천설지도 금산과 은산이다’라는 발전리념을 전면적으로 실행하고 ‘3억명이 빙설운동을 한다’는 목표를 달성하며 올림픽 정신과 북경올림픽의 리념을 홍보하고 동계 스포츠에 관심을 두고 빙설스포츠의 발전을 이끌어가자는 데 그 취지를 두었다.



  이번 성화 전시 행사는 각지 군중들의 빙설활동과 결합시켜 동계올림픽 성화, 성화대, 동계올림픽 성화 봉송 주자의 복장 등 동계올림픽과 관련된 내용을 전면적으로 전시함으로써 북경 동계올림픽에 대한 흑룡강 사람들의 간절한 마음과 그들이 북경 동계올림픽을 맞이하는 기쁨을 보여주게 된다.





  출처: 동북망

  편역: 왕남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동아시아 귀재’ 김문학 저작 100부 출간…합계 500만부 팔려

‘동아시아 귀재’ 김문학 저작 100부 출간…합계 500만부 팔려

‘동아시아 귀재’로 불리는 김문학(59) 중일한 비교문학 작가가 지난해까지 저작 100부를 출간했다고 재일화교매체 ‘중문도보(中文导报)’가 지난 20일 전했다. ‘중문도보’에 따르면 출간된 100부 저작은 동아시아와 유럽, 북남미 지역에서 합계로 500만부가 팔렸다. 김

겨울철 스포츠 성지 길림성, 2025년까지 스키장 100개 늘인다

겨울철 스포츠 성지 길림성, 2025년까지 스키장 100개 늘인다

최근 수년간 길림성은 천혜의 자연 환경을 활용해 겨울철 스포츠 발전에 힘을 쏟고 있다. 길림성 제13기 인민대표대회 제5차 회의에 따르면 현재 길림성의 스키장이 54개,슬로프가 279개에 달해 하루 최대 연인수 10만명을 수용할 수 있다. 2021년 11월 15일 어린이들이

“갑급리그 진출해 자치주 70돐생일에 귀중한 선물 올리기에 최선 ”

“갑급리그 진출해 자치주 70돐생일에 귀중한 선물 올리기에 최선 ”

얼마전에 열린 연변주 ‘량회'의 정부사업보고에서 갑급리그 진출로 ‘축구의 고향'이라는 미명을 되살리겠다는 청사진을 선언하였다. 이를 주제로 기자는 룡정해란강축구문화산업투자유한회사 리사장이며 연변룡정축구구락부 투자자인 장문길을 만나 특별취재를 진행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