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2008년 북경올림픽 미디어배낭 ‘집에 돌아왔네’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2.01.10일 09:57
요즘 2022년 북경 동계올림픽 주미디어쎈터에서 2008년 북경올림픽 미디어배낭을 메고 다니는 기자들을 여러명 봤다.

“품질이 좋아요”, 우연한 만남인 것 같지만 한번만 나타난 화면이 아니였다. 2016년 브라질 리우 올림픽경기대회, 2021년 동경 올림픽경기대회에서도 만난 적이 있다. 2008년 북경 올림픽경기대회 표지를 수놓은 배낭에 대해 ‘특별한 감정이 있어서’일가?



이란의 한 기자는 “북경 올림픽경기대회의 미디어배낭은 제일 좋고 제일 실용적이며 제일 든든해요”라고 말한다.

동경 올림픽경기대회를 포함하여 4차례의 올림픽 취재에 참가했다는 그는 번마다 2008년 북경 올림픽 미디어배낭을 메고 다닌다고 한다.

알아본 데 의하면 북경 동계올림픽 미디어배낭은 ‘새로움’이 있다.



일전에 북경 동계올림픽 주미디어쎈터가 정식 경기 기간 봉페식 관리에 들어갔다. 주미디어쎈터는 주뉴스쎈터와 국제방송쎈터의 두가지 기능이 포함되여있으며 경내외 기자 약 만 1,600명을 접대한다. 북경 동계올림픽 취재에 참가하는 미디어 사업자들은 새 배낭을 수령하게 된다.



배낭에는 보온 컵, 보온 모자 등 생활용품이 들어있으며 수장하기 편리한 기념품도 있다. 그리고 ‘복’자 전지, 중국결(中国结), 휘장 등도 들어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품질이 캉바즈(质量扛把子)”, “당신이 메고 다니는 배낭이 아직도 망가지지 않았어요?”라고 말한다.

/ CCTV뉴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7%
30대 33%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기차 탈 때 수화물한도 초과하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기차 탈 때 수화물한도 초과하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음력설이 코앞으로 다가왔다! 기차표를 이미 구매한 당신, 지금 쯤 짐을 싸고 집으로 가져갈 설용품을 준비하고 있는가? 그럼 기차를 탈 때 최대 얼마나 많은 짐을 가져갈 수 있는지, 한도를 초과하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알고 있는가? 아래에 편집자와 함께 확인해보

단돈 9원 90전짜리 ‘격리보험’, 믿어도 될가?

단돈 9원 90전짜리 ‘격리보험’, 믿어도 될가?

'1일 격리시 1000원 보조, 집에 누워서 돈 벌 수 있다’, ‘9원 90전으로 안심을 살 수 있다’. 이러한 홍보글을 보면 마음이 움직이지 않는가? 신종코로나페염 전염병상황 배경하에서 '격리보험'이라고 불리는 보험상품이 출시되였는데 보험료가 낮고 배상금액이 높으며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

19일, ‘서호우안(瑞虎佑安)-2022 신춘전’이 북경 중국국가박물관에서 펼쳐졌다. 전시는 토템례제, 력사문화, 예술생활 등 면으로 호랑이의 력사, 문화, 관련 풍속 등을 전시해 새해 분위기를 돋구고 중화민족의 우수한 전통문화와 풍부한 정신함양을 보여줬다. 사진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