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자동차
  • 작게
  • 원본
  • 크게

'1천220개 기업 생산 재개' 정상화 속도 올리는 상해 림항신구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2.06.22일 03:26
코로나19 재확산으로 홍역을 치렀던 상해가 다시 일상으로 돌아가고 있다. 1천220개에 달하는 공업기업이 전면적으로 생산을 재개했을 뿐만 아니라 상해 자유무역시험구 림항(臨港)신구도 조업 재개에 가속도가 붙었다.

◇테슬라 기가팩토리 생산능력 100% 회복

림항신구에는 테슬라 모델3와 모델Y를 가득 실은 트럭이 보인다. 해당 차량들은 세계 각지로 운송된다.

지난 4월 19일 상해 테슬라 기가팩토리가 정식으로 생산을 재개했다. 조업 재개 초기에는 1교대 근무를 진행했지만 현재는 2교대 근무로 돌아가며 테슬라의 생산능력이 완전히 회복된 것으로 나타났다. 조업 재개 이후 완성차 생산량이 누적 4만 대를 넘었다.



지난 14일 상해 테슬라 기가팩토리의 모습을 드론 사진에 담았다. (사진/신화통신)

올 들어 5월까지 상해 테슬라 기가팩토리의 누적 인도량은 21만 대를 상회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0% 이상 증가한 수치다.

상해 테슬라 기가팩토리와 상해자동차(上海汽車·SAIC) 림항생산기지에 ▷동력 배터리 ▷자동차 칩 ▷자율운전시스템 등 부품기업들이 집결하고 있다. 림항신구 관리위원회는 최근 옌펑(延鋒)국제자동차기술유한공사의 차량용 스마트 콕핏 프로젝트가 정식으로 실행돼 림항신구의 신에너지차(NEV) 산업사슬이 한층 더 완비됐다고 발표했다.

림항신구 개발·건설의 주역인 상해 림항그룹 관계자에 따르면 테슬라와 SAIC에 힘입어 지난해 신에너지차는 림항신구의 첫 1천억 위안(약 19조3천160억원)급 산업으로 떠올랐다. 선두기업의 생산능력과 생태계 형성에 따라 림항신구에 세계적인 신에너지차 산업기지가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신에너지차는 림항신구의 8대 핵심 산업 중 하나로 림항신구의 집적회로 산업 특별구역인 '둥팡신강(東方芯港)'에는 이미 140여 개 기업이 모였고 총투자액은 2천억 위안(38조6천240억원)이 넘는다.



지난 14일 싼이(三一)중공업의 상해 생산 작업장에서 로봇들이 작업에 한창이다. (사진/신화통신)

◇중점기업 생산능력 90%이상 회복

최근 중국 건설기계 제조업체 싼이(三一)중공업의 상해 생산 작업장에는 약 300개의 로봇이 작업으로 분주하다. 상해에서 코로나19가 가장 심각하던 시기에 해당 공장의 생산능력은 평소의 약 20%로 떨어졌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세가 잡히면서 직원들이 복귀하고 공급사슬이 회복돼 기업의 생산이 빠르게 원래 수준으로 돌아오고 있다.

상해 싼이중공업은 지난 5월 한 달간 3천300여 대의 굴착기를 생산했다. 이는 코로나19 발생 전 평균 생산량보다 많으며 그중 약 50%가 수출됐다. 싼이중공업 관계자는 "림항신구의 지리적 위치와 정책에 힘입어 국제 시장으로 무대를 넓히고 있다"며 "스마트 제조 수준의 향상으로 멈추지 않고 생산해 코로나19로 야기된 손실을 보충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현재 림항신구 내 1천220개 공업기업은 이미 전면적으로 생산을 재개했고 총 9만7천 명이 넘는 직원들이 복귀했다. 림항신구의 중점기업 생산능력은 90% 이상 회복된 것으로 나타났다.

◇개방 확대 및 새로운 조치

이번 달 초 완두콩 등 725t의 화물을 실은 컨테이너선이 상해 양산(洋山)항을 출발해 목적지인 톈진(天津)항으로 향했다. 이번 항행은 중국 최초로 외자 선사에 '옌하이사오다이(沿海捎帶)' 업무를 허용한 사례다. '옌하이사오다이'는 국제 컨테이너 화물의 중국 내 연안구간 운송을 외항 선사에 허용하는 운송 방식이다.

업계 관계자는 이번 정책으로 해운사들이 항로 네트워크를 최적화하고 화물 운송 시간을 단축해 공급사슬 병목현상을 완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말까지 '중국 (상해) 자유무역시험구 림항신구 총체방안'에서 제시된 78개 임무 가운데 90%가 완성된 것으로 알려졌다. 림항신구는 제도적 개방을 통해 시험구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해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화통신

림항신구는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과 디지털경제동반자협정(DEPA) 등 국제 경제·무역 규칙을 적용해 ▷외자 진입 ▷크로스보더 자금 이동 ▷인재 왕래 ▷특별세 제도 등 방면에서 새로운 진전을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브브걸 멤버였던 유정이 '브브걸'을 탈퇴하는 심경을 전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22일, 유정은 탈퇴 심경을 전하며 "워너뮤직코리아와의 계약이 종료됨과 동시에 브브걸이 아닌 남유정으로 활동하게 됐다"고 전했다. 그녀는 "같이 약속한 게 많은데 이야기를 모두 드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1억 있어도 생활비 안 줘" 고딩엄빠4, 만삭 아내 눈물에 서장훈 '대노'

사진=나남뉴스 와이프에게는 필요한 신발 한 켤레 사주지 않고 친구들에게는 술자리 비용을 턱턱 내는 고딩엄빠 남편의 모습에 서장훈이 분노했다. 오는 24일 방송하는 MBN '어른들은 모르는 고딩엄빠4' 38회에서는 김지은, 김정모 청소년 부부가 출연한다. 극과 극 통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몰라보게 달라졌네" 장영란, 6번째 눈 성형수술에 아들 '외면' 상처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장영란이 6번째 눈 성형수술을 받은 뒤 자녀들의 솔직한 반응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지난 22일 장영란의 유튜브 채널 'A급 장영란'에서는 한의사 남편 한창과 두 자녀와 외식에 나선 장영란의 모습이 담겼다. 공개된 영상 속 장영란은 아이들이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

하이브 CEO, 어도어 사태에 "회사 탈취 기도가 명확하게 드러나"[연합뉴스] 박지원 하이브 CEO(최고경영자)가 민희진 어도어 대표를 두고 불거진 사태와 관련해 "회사는 이번 감사를 통해 더 구체적으로 (진상을) 확인한 후 조처를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23일 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