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축구
  • 작게
  • 원본
  • 크게

조선 체육계, 코로나 딛고 기지개…3년만에 ‘홰불’컵 축구 개막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2.08.05일 08:39
조선에서 코로나19 우려로 중단됐던 대형 스포츠경기가 속속 재개되고 있다.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1일,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홰불’컵 남자축구경기가 시작됐다고 2일 보도했다. ‘홰불’컵 리그가 다시 열린 건 2019년 이후 3년 만이다.

이번 경기에는 총 12개 팀이 참가한 가운데 ‘가’조에는 4·25팀을 비롯해 평양팀, 리명수팀, 압록강팀, 선봉팀, 경공업성팀이 편성됐다.

‘나’조에는 기관차팀, 소백수팀, 홰불팀, 려명팀, 월미도팀, 제비팀이 속했다. 경기는 오는 28일까지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된다.

‘홰불’컵 1급 남자축구경기는 ‘청년절’(8월 28일) 경축행사로 2013년 처음 열렸다.

이번에 경기가 열린 김일성경기장은 평양시 모란봉구역 개선동에 있는데 2016년 새롭게 보수 공사를 해 비교적 최신 시설을 갖췄으며 4만여석의 관람석을 보유하고 있다.

이런 대형 경기장을 다시 개방한 것은 코로나19 상황이 어느 정도 통제 가능하다는 조선의 자신감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조선은 축구 외에 다른 종목에서도 스포츠 경기의 문호를 다시 열고 있다. ‘전승절’(정전협정 체결일) 69주년을 기념해선 지난달 3~27일 평양과 지방 여러 곳에서‘전승’컵 체육경기대회가 열려 수영, 요트, 수구, 조정 등 다양한 경기를 벌렸다.

지난 25~27일 평양볼링관에서는‘전승’컵 볼링경기대회가, 20~27일에는‘전승’컵 전국 태권도강자경기대회와 바둑대회가 각각 열렸다.

이들 경기는 대부분 2020년과 2021년 세계적인 코로나19 류행에 중단됐다가 올해 3년 만에 재개됐다. 외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25%
30대 25%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 성대히 개막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 성대히 개막

환호성, 박수 소리, 노랫소리 가장 시끌벅적하고, 가장 즐겁고, 가장 정채로운 장면들이 모두 이곳에서 펼쳐진다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가 치치할시 매리스다우르족구에서 성대히 개막했다. 흑룡강성 제3회 소수민족전통스포츠종목경기대회는

 레저관광 명소로 각광 받는 바오취안 관광지

레저관광 명소로 각광 받는 바오취안 관광지

하남성 휘현(輝縣)시 박벽(薄壁)진에 위치한 보천(寶泉) 관광지는 캠핑, 야시장, 야외 바비큐 등 레저 활동을 즐기기 좋아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박벽은 태항산 서북부에 위치해 있다. 예전에는 산길이 험하고 정보가 차단된 탓에 현지 주민들의 경제 수입

가업 잇는 수제 국수면 계승자

가업 잇는 수제 국수면 계승자

16일 리장(李長滿∙66) 씨의 아들 리념평(李念平) 씨가 국수를 말리고 있다. 어릴 때부터 아버지를 도와 ‘괘면’(掛麵)을 만든 리념평 씨는 자연스럽게 국수면 만드는 기술을 익히게 되였다. 섬서성 상락(商洛)시 락남(洛南)현 보안(保安)진 미저(眉底)촌에서 태여난 리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2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