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할빈시, 중·일 자매도시 청소년 '가상 상호 방문'교류대회 참가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2.12.05일 10:27
  할빈시인민정부 외사판공실이 지난 12월 1일 할빈시의 자매도시인 일본 니가타시의 국제과, 아사히카와시 도시교류과, 아사히카와 일·중 우호협회, 아사히카와 할빈우호협 대표와 함께 온라인상으로 중국 대외우호협회와 중·일 우호협회가 공동 주최한 중·일 자매도시 청소년 '가상 상호 방문' 교류대회에 참가했다.



  올해 5월부터 중일 량국의 국교정상화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중국대외우호협회는 '자매도시와 함께 미래를 공유하자'를 테마로 한 중·일 자매도시 청소년 온라인 '가상 상호 방문'시리즈 활동을 조직했다. 총 77 쌍의 중·일 자매도시가 50회의 온라인 교류활동에 참여했으며 89개의 짧은 vlog 동영상을 제작하여 제출했다.할빈시도 이에 적극 동참했으며 자매도시인 일본 아사히카와시와 손잡고 고중생 온라인 교류 등 다채로운 활동을 공동으로 개최했다.



  이번 교류대회는 년초이래 친선교류활동을 회고, 총화하고 교류성과를 심화, 공고히 하자는데 그 취지를 두고 있다.중·일 자매도시 관련 부문 책임자와 학교의 교사, 학생 대표를 비롯한 약 500명이 온·오프라인으로 회의에 참가했다.

  출처:동북망

  편역:김철진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사천(四川) 자공(自贡) 등불축제, 매년 새해 때면 화려함에 눈이 부시고, 독창적인 꽃등이 가장 인기를 누린다. 올해는 ‘토끼등’ 전시구간이 인기다!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가 될 거 같아요.” 1월 24일 한 블로거가 공개한 작품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등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얼마 전 한 사진작가가 거친 바람이 부는 상황에서 주물랑마봉 상공에 깃발 모양의 구름이 나부끼는 장면을 촬영했다. 남쪽 기압골이 세계의 지붕인 히말라야산맥과 부딪히고, 주물랑마봉과 주변 산맥이 수증기를 산 위쪽으로 밀어 올리자, 응결된 수증기가 비단 같이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경준해 한준, 독일 폭스바겐그룹 회장 올리버 블루메 회견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한준은 장춘에서 독일 폭스바겐자동차그룹 회장이며 포르쉐주식회사 회장인 올리버 블루메 일행을 회견했다.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