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신종코로나페염 발병 7일간 증상은? ‘가정약상자'에 이런 약 준비해야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2.12.06일 09:28



  신종코로나페염에 감염되면 보통 어떤 증상이 잇따라 나타날가? 대체 어떻게 과학적으로 약을 사용해야 할가? 오미크론 BF.7 변이주 감염을 포함한 호흡기전염병에 대비하기 위해 ‘가정용 항바이러스 약상자'를 미리 준비해야 할가? ‘약상자'에는 어떤 약을 준비해야 할가?

  기자는 북경우안병원 감염종합과 주임의사이자 소탕산방창병원 의료전문가인 리동증, 국가중의료치료 전문가템 성원이며 북경중의원 원장 류청천와 인터뷰를 가졌다.

  신종코로나페염 발병 7일 증상 변화

  발병 첫날: 증상이 비교적 경미하다. 약간의 인후 건조 및 인후통, 피로감을 느낄 수 있다.

  발병 2일차: 발열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며 일부 젊은이들은 섭씨 39도 정도로 열이 오른다. 동시에 인두의 불편함이 가중된다.

  발병 3일차: 증상이 가장 심한 날이다. 섭씨 39도 이상의 고열에 온몸이 쑤시고 나른하며 인후통이 심해진다.

  발병 4일차: 체온이 떨어지기 시작한다. 많은 사람들은 이날부터 체온이 정상으로 떨어지고 더 이상 열이 나지 않는다. 하지만 여전히 목이 아프고 가렵다. 일부는 코물이 나고 기침이 나기 시작한다.

  발병 5일차: 기본적으로 체온이 정상으로 떨어진다. 하지만 코막힘, 코물, 인후통, 기침, 몸살은 여전하다.

  발병 6일차: 더 이상 열이 나지 않는다. 기침, 코물 등 증상이 심해진다. 초기 바이러스에 의한 호흡기 점막의 파괴로 인해 인체는 코물과 기침을 통해 괴사된 세포를 배출한다. 핵산검사에서 음성반응이 나타날 수 있다.

  발병 7일차: 모든 증상이 크게 호전되기 시작한다. 핵산검사에서 음성반응이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

  ‘가정용 항바이러스 약상자'

  겨 울철은 호흡기질환의 발병률이 높은 계절로 신종코로나바이러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가 활발하다. 리동증은 겨울철 호흡기질환 발생에 대처하기 위해 간단한 비처방약품을 준비할 것을 대중에게 권장했다. 이런 약품은 신종코로나페염, 독감 증상 완화에 모두 효과가 있다.

  중약제제: 련화청온캡슐, 련화청온과립, 청감과립(清感颗粒), 소풍해독캡슐(疏风解毒胶囊), 곽향정기캡슐(藿香正气胶囊), 소시호탕과립(小柴胡汤颗粒). (주의: 겹치지 말고 한가지만 선택하여 약물 과다복용의 위험을 피해야 한다.)

  발열, 두통, 인후통이 나타나고 휴식과 수면에 뚜렷한 영향이 있다면: 해열진통제를 복용할 수 있다. 이부프로펜(布洛芬), p-아미노펜(对酰氨基酚)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어린이도 상응한 브르펜시럽(混悬液)을 선택할 수 있다.

  기침이 있는 경우: 복방선죽액(复方鲜竹沥液), 선페해독과립(宣肺败毒颗粒), 극지당액(极支糖浆) 등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가래가 많고 기침을 삭이기 힘든 경우: 복방감초편(复方甘草片), 아세틸시스테인과립(乙酰半胱氨酸颗粒) 등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인후통, 인후건조 증상이 비교적 심한 경우: 화소편(华素片), 서과상함편(西瓜霜含片) 등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코막힘, 코물이 비교적 심한 경우: 포르민(扑尔敏), 로라타딘(氯雷他定), 시틸리진(西替利秦)이나 부티나이드(布地奈德)를 코에 분사해도 된다.

  전 문가는 약외에도 신종코로나바이러스와 싸우기 위해서는 더 많은 휴식과 물섭취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바이러스의 자기국한적 특점상 일반인은 보통 1~2주 정도면 완치된다. 다만 70세 이상의 고령자, 심혈관 및 뇌혈관질환, 신장질환, 종양질환을 포함한 기저질환이 있는 사람은 병원에서 관찰 및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집에서 3일 이상 고열이 내리지 않거나 다른 증상이 점점 심해지고 호흡이 가빠지고 숨이 차며 특히 활동후 숨이 막히는 경우 즉시 병원에 가서 치료를 받아야 한다.



  출처: 인민넷 조문판

  편집: 장성복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사천(四川) 자공(自贡) 등불축제, 매년 새해 때면 화려함에 눈이 부시고, 독창적인 꽃등이 가장 인기를 누린다. 올해는 ‘토끼등’ 전시구간이 인기다!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가 될 거 같아요.” 1월 24일 한 블로거가 공개한 작품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등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얼마 전 한 사진작가가 거친 바람이 부는 상황에서 주물랑마봉 상공에 깃발 모양의 구름이 나부끼는 장면을 촬영했다. 남쪽 기압골이 세계의 지붕인 히말라야산맥과 부딪히고, 주물랑마봉과 주변 산맥이 수증기를 산 위쪽으로 밀어 올리자, 응결된 수증기가 비단 같이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경준해 한준, 독일 폭스바겐그룹 회장 올리버 블루메 회견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한준은 장춘에서 독일 폭스바겐자동차그룹 회장이며 포르쉐주식회사 회장인 올리버 블루메 일행을 회견했다.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