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해외 화교, 중국인들과 우호인사들 강택민동지의 서거에 애도 표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2.12.06일 11:16
[북경 12월 4일발 신화통신 외국주재 신화사 기자 보도 종합]강택민동지가 서거한 후 해외 화교, 중국인들과 우호인사들이 련일 깊은 애도를 표하고 있다.

파키스탄화교중국인협회 회장 라걸렴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택민 주석이 서거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파키스탄에 있는 화교와 중국인들은 비통을 금치 못했다. 강택민 주석은 중국특색 사회주의를 건설하고 개혁개방을 추진하기 위해 마멸할 수 없는 공헌을 했다. 파키스탄에 있는 화교와 중국인들은 슬픔을 힘으로 바꾸어 해외에서의 자신의 사업을 잘함으로써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이라는 중국꿈을 실현하기 위해 분발 노력할 것이다.

윁남중국상회 호찌민시분회 회장 장건은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 주석은 위대한 정치가, 군사가, 외교가이며 중국특색 사회주의 위대한 사업의 걸출한 지도자이다. 우리는 슬픔을 힘으로 바꾸어 새시대 중국과 윁남의 전면적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가 끊임없이 새로운 단계에로 매진하도록 힘을 보탤 것이다.

토이기중국평화통일촉진회 회장 진위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 주석은 중국특색 사회주의 위대한 사업의 걸출한 지도자로서 중국의 개혁개방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거대한 기여를 했다. 토이기에 있는 화교와 중국인들은 강택민 주석의 서거 소식을 접하고 비통을 금치 못했다. 우리는 강택민 주석의 불멸의 위대한 공적을 깊이 기리며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전면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계속 단결 분투할 것이다.

영국 화교, 중국인 사회단체인 신화친목회 회장 양한신은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 주석의 서거 소식을 접하고 저도 모르게 그가 재임한 기간 중국에서 발생한 거대한 변화가 떠오르면서 감개무량하였다. 강택민 주석은 1995년 유엔 창립 50돐 특별 기념회의에서 〈우리 함께 더 아름다운 세계를 건설하자〉는 중요한 연설을 발표하여 각국 정치가들에게 세계 인민의 기대를 저버리지 말고 함께 더 아름다운 세계를 건설할 것을 호소했다. 이 연설은 심원한 영향을 미쳤다.

화란화교총회 회장 호위국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택민 주석은 중국공산당 제3세대 중앙지도집단의 핵심이며 ‘세가지 대표’ 중요 사상의 주요 창시자로서 중국특색 사회주의 건설 사업에 거대한 기여를 했다. 화란의 화교와 중국인들은 슬픔을 힘으로 바꾸어 조국의 번영창성을 위해 계속 힘을 이바지할 것이다.

브라질중국평화통일촉진회 회장 왕준효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 주석이 서거했다는 소식을 듣고 슬픔을 금치 못했다. 강택민 주석은 중국의 발전과 장대, 인민의 행복과 안녕을 위해 일평생의 정력을 바쳤다. 그는 ‘세가지 대표’ 중요 사상의 주요 창시자이며 중국특색 사회주의 위대한 건설 사업을 위해 거대한 기여를 했다.

짐바브웨 전 중국 주재 무츠반게바는 다음과 같이 성명을 발표하였다. 강택민 주석의 서거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한다. 강택민 주석은 짐바브웨와 중국의 관계 발전을 위해 중대한 공헌을 했는바 그는 짐바브웨 인민의 벗이다.

먐마 국제협력부 부장 거거레이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선생은 중국 국가주석으로 있는 기간에 중국을 이끌고 지속적인 발전을 이룩했다. 그의 서거는 중국에 있어서 거대한 손실이다.

타이 부총리 겸 외교부장 돈은 일찍 중국 주재 타이 대사를 지냈었고 2001년에 강택민 주석에게 국서를 직접 건넨 적 있다. 돈은 강택민 주석의 서거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하며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택민 주석이 중국 경제의 발전을 촉진하고 국제사회에서의 중국의 지위를 높이는 면에서 한 공헌은 영원히 사람들의 기억에 남을 것이다. 타이 인민들은 그가 타이와 중국의 관계를 강화하는 면에서 발휘한 적극적인 역할에 감사를 표한다.

인도의 전인도전진동맹 중앙위원회 서기 데바라잔은 강택민 주석의 서거에 깊은 애도를 표하면서 강택민 주석이 중국의 경제발전과 중국을 번영한 국가로 건설하기 위해 한 공헌을 높이 평가했다.

세계 각국 정계 요인과 유명인사들을 여러 차례 인터뷰한 적이 있는 따스통신 제1부사장 구스만은 2001년 강택민 주석의 로씨야 방문 기간에 그를 인터뷰한 잊을 수 없는 경력을 회상했다. 그는 인터뷰에서 강택민 주석의 중국철학에 대한 서술과 시에 대한 토론은 모두 깊은 인상을 남겼다며 “그는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고 말했다.

로씨야중국친선협회 부주석이며 로씨야아시아태평양지역연구쎈터 주임이며 저명한 한학자, 중국우호인사인 쎄르게이 사나코예브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선생은 로씨야와 중국 량국의 협력발전에 거대한 기여를 했다. 그는 로씨야 지도자와 함께 로씨야와 중국 협력의 관련 사업을 추진했고 로씨야와 중국 량국의 량호한 관계 발전을 위해 튼튼한 기초를 닦아놓았다.

벨라루씨공산당 중앙위원회 제1서기 소콜은 다음과 같이 표했다. 벨라루씨공산당 중앙위원회는 강택민동지의 서거에 침통한 애도를 삼가 표시한다. 강택민동지에 대한 아름다운 추억은 영원히 전세계 공산주의자들의 마음속에 남아있을 것이다.

벨라루씨공산당 중앙위원회 제2서기이며 벨라루씨중앙선거위원회 주석이며 벨라루씨 전 교육부장인 카르펜코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강택민동지의 서거 소식을 접하고 비통을 금치 못했다. 강택민동지는 벨라루씨와 중국 량국의 형제적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거대한 기여를 했다. 나는 벨라루씨공화국 중앙선거위원회를 대표하여, 나 개인의 명의로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중국 인민, 고인의 친우들에 위문을 표하며 강택민동지가 일평생을 바쳐 분투한 위대한 중국을 건설하고 중국인민의 복지를 증진하는 사업에 확고한 지지를 표한다.

중국과 라틴아메리카 국가 관계를 장기간 연구해온 영국 전문가 카를로스 마르티네스는 강택민 주석이 중국과 기타 사회주의국가의 단결, 친선을 대대적으로 발전시킨 데 대해 높이 평가했다. 그는 강택민선생이 꾸바가 혁명 승리 후 가장 어려운 시기에 처해있던 1993년에 꾸바를 방문했는데 이는 량국이 지금까지 친선관계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키는 데 중대한 공헌을 했다고 회상했다.

중국개혁우의메달 수상자이며 프랑스 메리유기금회 주석인 알랭 메리유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택민 주석의 서거에 대해 중국 인민에게 삼가 위로를 드린다. 1986년 내가 론—알프스 대구(大区)의회 제1부주석을 맡았을 때 당시 대구의회 의장 베로디예선생과 당시 상해시 시장을 담임한 강택민선생은 대표성이 있는 협력동반자협의를 체결했는데 이 협의는 지금까지도 유효하다.”

브라질공산당 주석 루시아나 산토스는 다음과 같이 표했다. 중국공산당 제3세대 중앙지도집단의 핵심인 강택민동지는 중국특색 사회주의 사업을 발전시키는 데 거대한 기여를 했으며 ‘세가지 대표’ 중요 사상의 주요 창시자이다. 브라질공산당은 강택민동지의 서거에 애도를 표한다.

이라크 쿠르드스탄공산당 총서기 카바 마하무드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강택민동지는 중국공산당과 국가의 걸출한 지도자로서 확고부동하게 개혁개방 정책을 실시하고 독립자주의 평화적 외교 정책을 견지하여 지역과 세계의 평화, 안정을 수호하는 데 거대한 기여를 했다. 나는 강택민동지의 서거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사천(四川) 자공(自贡) 등불축제, 매년 새해 때면 화려함에 눈이 부시고, 독창적인 꽃등이 가장 인기를 누린다. 올해는 ‘토끼등’ 전시구간이 인기다!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가 될 거 같아요.” 1월 24일 한 블로거가 공개한 작품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등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얼마 전 한 사진작가가 거친 바람이 부는 상황에서 주물랑마봉 상공에 깃발 모양의 구름이 나부끼는 장면을 촬영했다. 남쪽 기압골이 세계의 지붕인 히말라야산맥과 부딪히고, 주물랑마봉과 주변 산맥이 수증기를 산 위쪽으로 밀어 올리자, 응결된 수증기가 비단 같이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경준해 한준, 독일 폭스바겐그룹 회장 올리버 블루메 회견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한준은 장춘에서 독일 폭스바겐자동차그룹 회장이며 포르쉐주식회사 회장인 올리버 블루메 일행을 회견했다.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