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시진핑 주석, 로드니 윌리엄스 앤티가바부다 총독과 수교 40주년 축전 교환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3.01.05일 04:24
시진핑 국가주석이 1일 로드니 윌리엄스 앤티가바부다 총독과 양국 수교 40주년 기념 축전을 교환했다.

시 주석은 축전에서 앤티가바부다는 카리브해 지역에서 중국의 중요한 협력 파트너라면서 양국 수교 40년 동안 양국 관계는 순조롭게 발전했고, 정치적 상호 신뢰는 세월이 흐를수록 굳건해졌으며, 실무협력은 성과가 풍성했고, 국민의 우정은 날로 깊어졌다고 평가했다. 이어 코로나19 발생 이후 양국은 어려울 때 서로 협조하고 대응하면서 한마음 한뜻으로 같은 배를 타고 함께 강을 건너 양국 우호관계의 새로운 장을 썼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는 양국 관계 발전을 고도로 중시하며 윌리엄스 총독과 함께 노력해 수교 40주년을 새로운 출발점으로 삼아 각 분야의 협력을 심화하고 고품질의 ‘일대일로’를 공동 건설하며 양국 관계의 더 아름다운 미래를 함께 개척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로드니 윌리엄스 앤티가바부다 총독은 축전에서 중국과 양국 수교 40주년을 함께 축하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이는 양국 관계의 중요한 이정표라고 말했다. 또 최근 몇 년간 시진핑 주석의 지도 아래 양국 관계는 더욱 긴밀해졌다며 앤티가바부다는 양국이 이미 가지고 있는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강화하기 위해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파리생제르맹(PSG) 및 축구선수 이강인의 열혈 팬으로 알려져있던 방송인 파비앙이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19일 파비앙은 자신의 SNS를 통해서 "많은 사람들이 '너네 나라로 돌아가'라고 해서 돌아왔다"며 한국으로 입국하는 사진을 올렸다. 한국 생활 14년만인 2022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편하고 즐거워" 시크릿, 이번에도 3인 모임 '한선화는 어디에?'

"편하고 즐거워" 시크릿, 이번에도 3인 모임 '한선화는 어디에?'

사진=나남뉴스 걸그룹 시크릿 멤버 전효성, 송지은, 정하나(징거)가 오랜만에 한자리에 뭉쳐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날 20일 전효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편하고 즐겁고 비 오고"라며 멤버들의 모습이 가득 담긴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그러면서 "조금 늦었지

"한 달 전부터 준비했는데" 리아킴, 스우파2 리더즈 '노쇼 논란' 무슨 일?

"한 달 전부터 준비했는데" 리아킴, 스우파2 리더즈 '노쇼 논란' 무슨 일?

사진=나남뉴스 '스우파2' 리더들이 한 달 전 약속을 잡아놓고 연락도 없이 노쇼, 지각해 인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해 Mnet의 인기 서바이벌 프로그램 '스트릿 우먼 파이터2'에서 인기를 끌었던 댄스팀 리더들이 한자리에 모이기로 약속했다. 한국팀의 리더들은 한 달

“오늘 득남!” 손연재 아들 출산하자마자 1억 원 후원

“오늘 득남!” 손연재 아들 출산하자마자 1억 원 후원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손연재(29) 리듬체조 선수 출신의 손연재(29)가 오늘 아들을 출산하자마자 산부인과에 1억 원을 후원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손연재는 2월 20일(화) 아들을 출산했다. 지난 2022년 결혼식을 올린 지 약 18개월 만에 첫 아이를 출산한 셈이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