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스포츠 > 스포츠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제6회 동북아(중국•연변)빙설기모터스포츠 카니발 연길서 개막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1.09일 10:52



속도와 열정과 긴장감으로 추위를 잊게 하는 빙설기모터스포츠가 연변을 대표하는 또 하나의 빙설운동 브랜드로 자리잡고 있다.

1월 9일 오전, 제6회 동북아(중국•연변)빙설기모터스포츠 카니발(汽摩运动嘉年华) 및 ‘연변농촌상업은행컵’ 동북아빙설자동차 랠리(汽车拉力赛)가 연길시 부르하통하의 천지대교 동쪽 빙상에서 화끈하게 막을 올렸다.



사회를 하고있는 연길시당위 상무위원, 부시장 안현학.

연길시당위 상무위원이며 부시장인 안현학의 사회하에 진행된 개막식에서 연변조선족자치주인민정부 부주장 정권이 개막사를 하고 길림성체육국 부국장 곡영개가 개막을 선포하였다.

개막식에는 연변조선족자치주인민정부 부비서장 최동휘, 길림성체육국 재무심계처 처장 곽춘성, 길림성체육국 군중체육처 처장 장효동, 연길시당위 부서기이며 시장인 오현철, 연변조선족자치주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관광국 국장 조동준, 연변조선족자치주수리국 국장 진양, 연변농상은행 행장 주춘뢰, 연변조선족자치주체육국 부국장 김호봉, 연변자동차오토바이운동협회 회장 유명주와 전국 각지에서 온 130여명의 프로 레이서(专业车手)들과 연길시 각 기관, 가두 대표들이 참가하였다.



개막사를 하고있는 연변주인민정부 부주장 정권.



개막을 선포하고 있는 길림성체육국 부국장 곡영개.

길림성체육국과 연변조선족자치주인민정부에서 주최하고 연길시인민정부, 연변주체육국, 연변조선족자치주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관광국, 연변조선족자치주수리국에서 주관한 이번 대회는 1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열리는데 국제 빙설기모터스포츠 브랜드를 육성하고 연길을 중국 빙설기모터스포츠의 명성으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부르하통하에서 빙설자동차 랠리, 전국민 빙설자동차 챌린지(汽车挑战赛) 등 10개 종목의 정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한편 전국에서 유일하게 도시 중심에 자리잡은 개방형 빙설경기장인 동북아빙설기모터운동기지는 각 구간의 길이를 5키로메터 정도로 설정하고 6개 구간으로 나뉘여 경기를 진행하게 된다.

/ 김태국 김룡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