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습근평, 만장일치로 제14기 전국인대대표로 당선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1.22일 19:02
강소성 14기 인대 1차 회의가 1월 15일부터 19일까지 남경에서 열렸다. 회의에서는 강소성 제14기 전국인대대표를 선거했다. 강소성에서 선거에 참가하고 중앙에서 추천한 대표후보인 습근평동지는 만장일치로 제14기 전국인대대표로 당선됐다.

강소성 14기 인대 1차 회의는 19일 오전 제3차 전원회의를 열고 강소성 제14기 전국인대대표 144명을 선거했다. 대회에서 습근평동지가 만장일치로 당선됐다고 선포하자 전체 대표들이 기립 자세로 박수갈채를 보냈다. 대표들은 격동된 심정으로 력사적 시각을 견증했다.

“인민 령수는 인민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억만 인민은 령수를 애대한다”며 대표들은 새시대에 습근평동지를 핵심으로 하는 당중앙의 확고한 령도하에 ‘경제가 강하고 군중이 부유하며 환경이 아름답고 사회문명 정도가 높은’ 청사진을 따라 전국 인민과 함께 단결분투하고 중국식 현대화를 공동으로 추진하련다고 다짐했다. 습근평 총서기가 만장일치로 전국인대대표로 당선된 것은 800여명 강소성 인대대표들의 공동 념원이자 8500여만 강소성 군중들의 충심으로 되는 애대를 체현했다. 이는 또한 14억 전국 여러 민족 인민이 위대한 부흥의 인솔자를 따라 아름다운 미래를 개척하려는 확고한 신심을 보여주기도 했다.

18차 당대회 후 관건적 시기마다 습근평 총서기는 강소성의 발전을 지도하고 강소성을 3차례나 고찰하고 중요한 지시와 회시를 했다. 이번에 강소성에서 전국인대대표 선거에 참가한 것은 강소성 간부와 군중들에 대한 총서기와 당중앙의 커다란 신임과 격려, 관심을 체현했다며 대표들은 더없는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표했다. 대표들은 습근평 총서기가 강소성에서 전국인대대표 선거에 참가한 것은 당을 전면적으로 엄하게 다스리고 새로운 정세하에서 당내 정치생활을 강화하고 규범화하며 전반 과정의 인민민주를 발전시킬 데 대한 생동한 실천으로서 장강경제벨트와 장강삼각주 일체화 발전 등 당중앙의 국가 중대 발전전략을 충분히 체현했다고 인정했다. 이는 개혁과 개방을 부단히 추진하고 새로운 발전구도를 적극 구축하며 고품질 발전을 추진할 데 대한 확고한 결심을 보여주기도 했다.

강서성 인대대표인 단양시 이릉진 이성촌 당위원회 서기 겸 촌민위원회 주임인 주충양은 습근평 총서기가 2014년 강소성을 고찰할 때 “당을 전면적으로 엄하게 다스려야 한다”는 주장을 처음 제출했다며 그후 간부와 군중 사이의 관계가 보다 밀접해지고 당조직의 권위성이 제고되였으며 우리를 인솔하여 빈곤해탈 난관공략을 펼치고 향촌진흥을 힘 있게 추진했다며 군중들은 총서기와 당중앙을 따라 생산과 생활을 신나게 앞으로 밀고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소성 인대대표인 서광그룹 산하 강소 화미 열전기 유한회사 기술원 류뢰는 19차 당대회 후 총서기는 서주를 고찰할 때 실물경제를 크게 발전시켜야 한다고 강조하고 로력모범, 기술능수 등 직원대표들을 위문하고 중국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분투할 것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류뢰는 총서기의 당부를 명기하고 힘을 다해 혁신과 공략전을 추진하고 기술 돌파를 실현해 중국의 제조업 발전을 위해 기여하련다고 표했다.

습근평 총서기는 대운하 문화벨트 건설을 시종 주목하면서 대운하는 “운하 량안 인민들의 치부의 강과 행복의 강”이라고 지적했다. 강소성 인대대표인 양주시문화방송관광국 부국장인 리정성은 문화 사업일군이고 운하 강변에서 자란 양주 출신으로서 총서기의 중요한 지시를 참답게 관철하고 력사의 문맥을 전승하고 발양하며 현지 군중들과 밀접히 련계되는 수맥을 보호하는 것으로 대운하의 생기와 발전을 도모하련다고 표했다.

새로운 로정에서 분발진취하고 새시대에 새로운 업적을 쌓아야 한다. 강소성은 습근평 총서기는 부여한 ‘개혁과 혁신 그리고 고품질 발전에서 앞장서 나가고 전국의 새로운 발전구도에서 시범 역할을 발휘하도록 하며 사회주의 현대화를 실현하는 면에서 앞장서야 한다’는 영광스러운 사명을 짊어지고 있다. 대표들은 총서기가 강소성에서 전국인대 대표로 당선된 기쁜 소식을 전하고 광범한 간부와 군중들을 동원해 20차 당대회 정신을 관철하며 ‘두가지를 확립’하는 결정적 의의를 깊이 터득하고 ‘네가지 의식’을 증강하며 ‘네가지 자부심’을 확고히 하고 ‘두가지를 수호’하는 것을 견지하련다고 표했다. 동시에 중국식 현대화를 전면적으로 추진하는 과정에 강소성에서의 실천을 적극 추진하고 적극 기여하면서 실제 행동과 성적으로 새로운 사명을 짊어지고 새로운 장을 열어갈 것이라고 다짐했다.

/중앙방송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2D가 3D로 변신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

사천(四川) 자공(自贡) 등불축제, 매년 새해 때면 화려함에 눈이 부시고, 독창적인 꽃등이 가장 인기를 누린다. 올해는 ‘토끼등’ 전시구간이 인기다! “입상한 어린이에겐 평생의 자랑거리가 될 거 같아요.” 1월 24일 한 블로거가 공개한 작품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등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서장 주물랑마봉 상공에 나타난 아름다운 구름

얼마 전 한 사진작가가 거친 바람이 부는 상황에서 주물랑마봉 상공에 깃발 모양의 구름이 나부끼는 장면을 촬영했다. 남쪽 기압골이 세계의 지붕인 히말라야산맥과 부딪히고, 주물랑마봉과 주변 산맥이 수증기를 산 위쪽으로 밀어 올리자, 응결된 수증기가 비단 같이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상생협력 지속 심화하고 손잡고 넓은 시장 개척하자

경준해 한준, 독일 폭스바겐그룹 회장 올리버 블루메 회견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부서기이며 성장인 한준은 장춘에서 독일 폭스바겐자동차그룹 회장이며 포르쉐주식회사 회장인 올리버 블루메 일행을 회견했다. 1월 31일, 성당위 서기 경준해와 성당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