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장춘시 조선족들 정월대보름 윷놀이로 화합의 장 펼쳐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2.06일 10:05
 

- 5일, 제3기 장춘시 조선족 정월대보름 윷놀이 경기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서

- 한족, 몽골족, 만족, 회족, 시버족 등 윷놀이 체험, 여러 민족 함께 어우러져

계묘년 정월대보름인 2월 5일, 제3기 장춘시 조선족 정월대보름 윷놀이 경기가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다기능청에서 성대히 열렸다.

앞서 제2기는 2019년에 열렸고 3년만인 올해에 제3기가 재개돼 참가자들은 윷놀이 기량을 맘껏 발휘하며 신명나게 경기를 즐긴 동시에 서로 그동안 쌓인 회포를 풀며 화합의 한마당을 만들어갔다.



9시,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준비한 4인창 〈정월대보름〉으로 흥겨운 막을 올린 행사에서 리상호 부관장이 축사를, 리응수 주임이 윷놀이 경기 규칙에 대해 소개했다.

이날 행사에는 장춘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장춘시민족사무위원회,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 장춘시조선족로인협회,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장춘조선족부녀협회, 장춘시조선족사회과학사업가협회, 장춘조선족기업가협회, 장춘시조선족바드민톤협회, 장춘시, 구태구 조선족 중소학교와 길림신문사 등 정부, 단위, 단체, 학교의 지도자, 각 대표팀 선수 도합 240여명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날 행사에 동참한 장춘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부국장 한명비(우5), 장춘시민족사무위원회 민족처 처장 왕주월(우4)과 여러 민족들

특히 이날 장춘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부국장 한명비(韩铭飞), 장춘시민족사무위원회 민족처 처장 왕주월(王宙月)를 포함한 한족, 몽골족, 만족, 회족, 시버족 등도 민족복장을 차려입고 행사에 동참했다. 이들은 조선족들과 함께 어우르면서 한편으로 윷놀이 규칙을 배움과 동시에 경기에 참여했는데 그중 련속 모를 던지는 선수가 있는가 하면 너무 힘을 넣은 나머지 련속 정해진 금을 벗어나는 선수도 있어 윷판은 인차 달궈져 웃음꽃이 터졌다.

윷가락을 던지며 전통놀이에 푹 빠진 회족 좌배영은 “처음 윷놀이를 체험했는데 너무나도 재미나다. 행사장에서 여러 민족이 단결되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매년 이런 모임을 가졌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이날 경기에는 총 48개 대표팀이 참가, 5명을 한팀으로 하고 4팀을 한조로 도합 12개 윷판에서 동시에 경기가 펼쳐지면서 탈락전을 거쳐 진급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였는데 어린이로부터 청장년, 어르신 각 년령대별 선수들을 다 찾아볼 수 있어 명절 분위기는 한껏 더 짙었다.

보고 듣기만 하던 윷을 처음 만져본다며 신이 난 조선어학습반팀 11살난 등글월, 한글정 학생은 “네개의 윷가락이 젖혀지고 엎어지는 것에 긴장되였어요. 윷말이 인차 먹힐가봐 걱정이였어요”라며 규칙까지 제법 익숙해진 모양이다. 새벽 5시 30분에 출발해 행사장을 찾은 쌍양조선족로인협회 리창호(75세)는 “전통 민속놀이인만큼 흥이 나고 또 다 함께 모여 명절을 쇠니 기쁨이 두배로 된다.”며 이후에도 계속 참가하겠다고 말한다.

경기가 시작된 지 얼마 되지 않아 여기저기서 “윷이야~”, “모야~”, “와~” 함성소리와 함께 박수소리가 터지는가 하면 혹시 고대하던 큰 윷말이 터지면 “얼씨구~” 덩실춤으로 경축하는 이들도 있었다.



이날 윷놀이 경기 1등은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2팀, 2등은 길림성조선족경제과학기술진흥총회 1팀, 3등은 장춘조선족녀협회 10분회팀, 4등은 장춘조선족부녀협회 회장단팀이 따냈다.

20차 당대회 정신을 관철 락실하고 중화민족공동체의식을 구축하며 민족문화를 선양하고 조선족비물질문화유산을 계승 발양하기 위해 열린 이번 행사는 장춘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및관광국, 장춘시민족사무위원회에서 지도하고 장춘시조선족군중예술관에서 주최했다.




/길림신문 최화, 최승호, 류향휘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밴드 '버즈(Buzz)'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민경훈이 올해 가을, '아는 형님'을 통해 인연이 된 방송 종사자와 결혼 소식을 전했다. 지난 10일 민경훈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이같은 소식을 팬들에게 직접 전했다. 그는 "장마 기간이라 비가 많이 오는데 피해 없으시길 바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멋진 사나이" 김구라 아들 그리, 외가에 '1억' 지원 후 해병대 입대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김구라의 아들 그리가 수년간 외가에 금전적으로 지원한 가운데 해병대 입대 소식을 밝혔다. 지난 11일 방송한 채널A '아빠는 꽃중년'에는 55세 늦둥이 아버지가 된 김구라가 27세 큰아들 그리와 함께 친할머니 박명옥 여사를 방문한 모습이 그려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행복하세요" 심형탁♥사야, 한강뷰 날린 '부모 빚' 이후 되찾은 근황

사진=나남뉴스 배우 심형탁이 일본인 아내 히라이 사야의 임신 소식과 함께 내년에 부모가 된다고 전했다. 이날 12일 소속사 알로말로 휴메인 엔터테인먼트는 "심형탁과 히라이 사야 부부가 내년에 부모가 된다"라고 기쁜 소식을 알렸다. 이어 관계자는 "히라이 사야는

"남자 조심해야" 소름돋는 무속인, 5년전 '쯔양 전남친 사태' 적중 누구?

"남자 조심해야" 소름돋는 무속인, 5년전 '쯔양 전남친 사태' 적중 누구?

사진=나남뉴스 먹방 유튜버 쯔양이 전 소속사 대표였던 남자친구로부터 폭행, 협박, 착취를 당했다는 사실이 알려진 가운데, 과거 이러한 쯔양의 사태를 예견한 듯한 사주풀이가 재조명되고 있다. 이날 12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한 무속인이 예언한 '쯔양의 사주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