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교육/학술
  • 작게
  • 원본
  • 크게

정협위원, 소학교 교육년한 5년으로 단축할 것을 건의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23.03.02일 08:48
2월 27일 저녁 정협위원의 “소학교 교육년한을 5년으로 단축하자”는 건의가 실시간검색어에 올랐다.

최근 여러 지역 민정부문에서 공포한 2022년도 결혼빅데터에 따르면 각 지역의 초혼 평균 년령은 보편적으로 지연되여 기본상 30세에 가까운 반면 항주, 양주, 상주의 혼인신고 평균 년령은 모두 30세를 초과했다.

결혼 및 출산 지연과 관련해 정협위원 하단은 소학교 교육을 5년으로 단축하고 고중을 의무교육에 포함시킬 것을 제안했다.

2월 25일 전국정협 위원, 중국인구발전연구센터 주임 하단은 인터뷰에서 중국인구발전연구센터 인구결책빅데터실험실 예측에 따라 2035년까지 우리 나라 0세-17세 저년령 인구재고량은 2020년에 비해 1억명 감소할 것이며 그 때가 되면 교육자원지출에 큰 구조적 변화가 일어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교육자원배치를 최적화하려면 인구변동의 추세를 미래지향적으로 고려해야 한다고 표시했다.

교육자원배치를 최적화하기 위해 왜 기초교육년한을 단축해야 할가? 하단은 이전 량회의 제안에서 그 리유를 제시했다.

현재 우리 나라 인구의 평균 교육기간은 게속 연장되고 있는바 6세 이상 인구의 평균 교육기간은 2000년의 7.6년에서 2020년 8.8년, 2015년의 9.1년으로 증가했다. 고등교육 재학생수는 1978년 대학입시재개 당시의 85.6만명에서 2019년의 3031.5만명으로 확장되였다. 졸업난, 취업난, 입적난(특수도시) 등으로 전통적인 ‘선결혼 후성가’가 이미 ‘선성가, 후결혼’으로 바뀌면서 녀성의 결혼년령이 계속 늦어지고 있다.

하단은 의학적으로 30세 이전이 녀성의 최적의 출산시기로 보고 있는데 본과, 연구생 졸업생은 22세, 25세 전후이며 졸업후 바로 결혼하더라도 2년 정도의 초혼, 초산 간격을 감안하면 본과와 연구생 졸업후 최적의 출산시기가 6년, 3년밖에 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라고 강조했다.

결혼지연은 또한 고령의 출산위험을 가져와 산모와 아이의 건강에 불리하고 인구의 질향상에 불리하며 둘째아이의 출산 가능성도 낮추어준다.인민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