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리강 총리, 반기문 박오아시아포럼이사장 등 관계자와 회동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3.31일 13:11
  리강 국무원 총리가 29일 박오에서 반기문 박오아시아포럼 리사장 등 이사회 구성원들과 면담했다.

  리강 총리는 올해 포럼 연례회의는 "불확실한 세계:단합과 협력으로 도전에 대응, 개방과 포용으로 발전 추진"을 주제로 하며 현 정세의 특징과 인류사회의 진보와 발전의 요구를 충분히 보여줬다고 말했다.

  현재 중국경제는 안정을 회복하고 반등하는 추이를 보이고 있다.

  리강 총리는 중국은 거시정책을 유력하고 유익하게 실행하고 경제성장과 취업, 물가를 안정시키고 결연하고 변함없이 개혁개방을 추진하고 경영환경을 최적화하며 고품질발전 추진을 위해 새로운 한걸음을 내디딜 것이라고 밝혔다. 리강 총리는 포럼이 출범 당시의 초심을 견지하고 아시아와 세계의 련동을 추진하며 글로벌거버넌스 보강을 탐구하고 인류운명공동체 구축의 "박오방안"을 추진하기를 희망했다.

  리사회 구성원들은 중국의 정치안정과 개혁개방은 세계에 거대한 확실성을 부여했다며 각자는 중국과 협력해 글로벌 도전에 공동으로 대처하고 국제정세 속의 불확실성을 공동발전 실현의 기회로 전환할것이라고 밝혔다.

  출처: 중국국제방송

  편집: 정명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출처:나남뉴스 가수와 배우로 활동하는 엄정화가 자신이 보유한 패션 아이템들을 공개했다. 6월 4일에 업로드된 'Umaizing 엄정화TV'의 '엄정화가 소장한 악세사리에 대해 알아보자!'라는 제목의 유튜브 영상에서, 엄정화는 자신의 드레스룸에서 소장품을 소개했다. 그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BTS 정국 "층간소음" 신고한 이웃주민에 충격적인 반응 보였다

BTS 정국 "층간소음" 신고한 이웃주민에 충격적인 반응 보였다

정국 SNS 인기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정국이 최근 인스타그램 플랫폼에서 자취를 감췄다. 그는 2023년 2월 28일 방탄소년단 서포터즈 공식 채널 위버스를 통해 "인스타그램 탈퇴를 선택했다. 해킹은 아니고요. 잘 안하게 돼서 그냥 지웠어요. 걱정은 마세요"라

에스파, "첫 시구를 메이저리그로...?" 기쁜 소식 전해

에스파, "첫 시구를 메이저리그로...?" 기쁜 소식 전해

그룹 에스파가 첫 시구를 메이저리그에서 한다는 소식이 밝혀져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일(현지시각) 뉴욕양키스는 공식 인스타그램에 “6월 8일 목요일, K-pop 센세이션을 불러일으키는 에스파의 시구를 기대합니다!(We look forward to welcoming K-pop sensation a

아이들 미연, "조이 대타 동물농장MC" 기쁜 소식 전해

아이들 미연, "조이 대타 동물농장MC" 기쁜 소식 전해

걸그룹 (여자)아이들 멤버 미연이 지난 4월 활동중단한 조이를 대신해 SBS 'TV 동물농장' 임시 MC로 투입되어 좋은 소식을 전했다. 지난 4일 미연은 동물농장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해당 방송에서 미연은 "4주 동안 스페셜 MC로 함께하게 됐다"며 스페셜 MC를 맡게 된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3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