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민영병원 연길기림병원이 터놓는‘성공비결'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4.10일 09:50
연변의 대표적인 민영병원으로 올해로 설립 10주년을 맞는 연길기림병원은 지난해 연길시위생건강국으로부터 2급 종합병원으로 심사·평정되였다. 병원 당지부서기이며 원장인 김춘영은 “병원의 당건설 선도역할을 충분히 발휘하고 당건설로 병원의 발전을 추동하면서 꾸준히 발전해 온 것이 지난 10년 병원발전의 중요한 경험중의 하나다”라고 소개한다.

김춘영 원장은 “환자를 중심으로 의료품질과 기술수준을 제고하고 써비스의식과 관리를 강화하여 의사와 환자의 조화를 촉진하고 병원의 과학적인 발전을 전면 추진하고 있다”고 경영비결을 토로한다.



연길기림병원 당지부서기이며 원장 김춘영.

몇년간 기림병원은 해마다 사회의료봉사활동을 전개해왔는바 당원들을 중심으로 의료대를 조직해 농촌, 가두에 내려가 무상으로 건강검진을 실시했고 약품을 기증했다. 그리고 병원에서는 여러차례 연길시장애인련합회와 손잡고 향촌의 장애인불우가정에 도움을 주었고 장애인날에 무료건강검진을 진행했다. 또한 병원의 당원전문가들은 정기적으로 사회구역 양로원의 고독로인들을 위문했고 무료로 건강검진하고 약품 및 생활용품을 전했으며 인평소학교, 이란중학교 등 학교의 불우학생들에게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지난 3년간 연길기림병원은 당원들을 선두로 하는 의료진을 500여차 주내 방역일선에 파견하여 10만여차의 샘풀을 채취하고 3천여가구를 방문해 샘풀채취를 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말 장춘과 화룡 등 성내 전염병 일선에서 기림병원 의료대는 주야로 분전했다.

기림병원 당지부는 당원선두자 모범역할을 충분히 발휘하여 여러차례 ‘기층선진당조직’으로 선정되였고 2022년에는 연길시당위 조직부로부터 ‘5가지우수 당조직’의 영예를 수상했다.



2013년 3월 29일에 설립된 연길기림병원은 2022년 7월 21일 연길시위생건강국으로부터 2급 종합병원으로 심사·평정되였다. 기림병원은 10년래 의술과 의덕이 높은 의료 전문가들을 영입했고 선진적인 의료설비를 인입해 환자들이 신임하는 2급 종합병원으로 되였다. 병원은 길림대학 베쮼 제3병원, 북경부외(阜外)병원 원격회진쎈터, 한국서울강남병원, 북경해방군302병원 간병쎈터 등 여러개 의료기구와 손을 잡고 장기적인 의료기술, 학술교류와 협력을 하고 있으며 정기적으로 국내외 유명 전문가를 초청하여 진찰, 회진, 수술을 하고 있는 외에 파견 연수 등을 통해 전문기술수준을 부단히 제고하고 자기의 브랜드특색을 형성하였으며 종합실력이 새로운 단계로 승급하였다.  /김파 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김수찬SNS 가수 혜은이가 딸을 시집보내면서 '장모님'이 됐다. 지난 24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은 자신의 SNS를 통해 혜은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업로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혜은이는 곱게 한복을 차려입고 활짝 웃고 있었다. 김수찬은 "혜은이 누나의 따님 결혼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탁구 최강 중국,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남녀 우승 독식

탁구 최강 중국,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남녀 우승 독식

-남자 대표팀은 대회 11련패, 녀자 대표팀은 대회 6련패... 남녀 동반 우승 이룩 중국이 2024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 남녀 우승 트로피를 독식했다. 중국은 25일 한국 부산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 결승전에서 프랑스에 3-0으로 승리했다. 전날 녀자 결승전에서

‘얀코비치 경질'...중국 남자축구대표팀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

‘얀코비치 경질'...중국 남자축구대표팀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

  중국남자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을 잡은 이반코비치 감독 중국축구협회는 지난 24일에 공식 사이트를 통해 얀코비치가 더는 중국 남자축구대표팀의 감독직을 맡지 않기로 했으며 새 사령탑에 이반코비치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중국축구협회는 “중국팀이 아시안컵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흑룡강: '인기' 빙설, 왜 '지속적으로 인기'를 끌까?

이번 빙설시즌에 흑룡강은 어느 정도 인기를 끌었을까? 먼저 두조의 데이터를 보자. 2024년 양력설기간 동안 흑룡강성은 총 661만 9000명의 관광객을 유치하여 전년 대비 173.7% 증가했으며 관광 수입은 69억 2000만원으로 전년 대비 364.7% 증가했다. 방금 끝난 음력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