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정치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과 가봉 정상 회담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4.20일 15:23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19일 오후 인민대회당에서 중국을 국빈 방문한 알리 봉고 온딤바 가봉 대통령과 회담했다. 량국 정상은 중국과 가봉의 전면협력동반자관계를 전면전략협력동반자관계로 격상하기로 했다.

  습근평 주석은 래년 중국과 가봉은 수교 50주년을 맞는다면서 반세기 동안 량국 수세대의 지도자들의 관심 속에 중국과 가봉은 반석처럼 굳건한 우의를 다져왔다고 밝혔다. 그는 또 쌍방은 서로 확고히 지지하며 량국의 공동 리익과 국제 공평 정의를 수호했다고 강조했다.

  습근평 주석은 중국은 가봉의 진지한 벗이며, 가봉과 함께 량자 전면전략협력동반자관계를 안정적으로 추진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습근평 주석은 봉고 대통령은 자신이 국가주석으로 재차 당선된 후 맞이한 첫 아프리카 국가정상이라면서 이는 량자관계의 중요성과 높은 수준을 잘 보여준다고 강조했다. 습근평 주석은 중국과 가봉관계를 심화하고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것은 량국의 공동하고 장원한 리익에 부합하며, 인류운명공동체 구축을 추진하는 데도 중요한 모범적 역할을 한다고 밝혔다.

  습근평 주석은 중국은 고품질 발전과 중국식 현대화를 전면적으로 추진하고 있고, 가봉도 '신흥 가봉' 건설이라는 전략적 목표의 조기 달성에 진력하고 있다면서 중국은 가봉과 함께 국정운영 경험 교류를 강화하고 전략적 상호 신뢰를 심화하며 서로의 핵심 리익과 주요 관심사와 관련된 문제에 대한 상호 지원을 확고히 할 의향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중국은 가봉이 자국 국정에 맞는 발전의 길을 걷도록 확고히 지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습근평 주석은 량국은 유엔 등 다자 플랫폼에서 전략적 협력을 강화하고 세계 평화 발전과 국제 공평 정의를 수호하며 개발도상국의 공동 리익을 수호해야 한다고 밝혔다.

  습근평 주석은 오늘날 세계는 여러 가지 도전과 위기에 직면해 있다면서 중국과 아프리카 국가들은 그 어느 때보다 단합과 협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량측은 '중국과 아프리카 우호협력 정신'을 계승·선양하고 평화공존 5가지 원칙 등 국제관계 기본준칙을 견지하며 모든 형태의 패권주의와 강권정치를 단호히 반대하고 다른 나라의 내정에 간섭하는 것을 반대하며 인류운명공동체 구축을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중국은 아프리카가 특색있고 독립 자주적인 발전의 길을 걷고 식량 안보와 산업화 과정의 록색 발전을 촉진하도록 확고히 지원하며, 아프리카가 세계 정치, 경제, 문명 발전의 중요한 한 극이 되도록 확고히 지지하고, 자체의 새로운 발전으로 아프리카에 새로운 기회를 제공하며, 중국과 아프리카의 실무적 협력을 남남 협력과 국제 협력의 모델로 만들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봉고 대통령은 습근평 주석이 재차 국가주석에 당선된 직후 초청을 받아 중국을 방문하게 된 것을 영광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봉고 대통령은 량국 사이에는 고도의 정치적 신뢰가 있으며, 량국은 상호 신뢰와 유구한 력사적 관계를 보다 공고히 하는 것에 대해 공감대가 형성되어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습근평 주석이 량국 관계를 전면전략협력동반자관계로 격상시키기로 결정한 데 대해 기쁘 생각한다고 말했다.

  봉고 대통령은 봉고 측은 하나의 중국 정책을 확고히 실행하고, 습근평 주석이 제시한 '일대일로' 공동 건설과 글로벌 발전 구상, 글로벌 안보 구상, 인류운명공동체 구축 등 중요한 리념을 확고히 지지한다고 밝혔다. 그는 또 중국이 장기간 가봉에 귀중한 도움을 주고, 가봉의 경제 다원화와 산업화를 촉진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해준 데 대해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량국이 인프라, 농업, 관광 등 분야의 협력을 더욱 강화하고, 중국 기업이 가봉의 산업단지 건설에 참가하는 것을 환영하며, 중국측 기업에 좋은 환경을 제공할 의향이 있다고 강조했다.

  봉고 대통령은 가봉은 중국과 긴밀한 다자간 전략적 협력을 계속해 중국과 아프리카 협력 포럼, 아프리카와 중국간 관계가 더 나은 발전을 이루고 더 많은 성과를 거두도록 추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회담 후 두 정상은 투자, 농업용 주택과 도시 건설, 기후변화 등 분야의 다양한 량자 협력 문서에 서명하는 것을 지켜봤다.

  량측은 '전면전략협력동반자관계 수립에 관한 중화인민공화국과 가봉공화국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출처: 중국국제방송

  편집: 정명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이상민이 어머니가 돌아가신 뒤 전혀 알지 못했던 친동생의 존재를 알게 돼 충격을 받았다. 이날 16일 방송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모친상 후 오랜만에 외가 친척들을 만나는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이상민은 그동안 친척들과 왕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나도 모르는 내 아들이..." 다니엘 린데만, 2세 군대 계획 '가짜뉴스' 분노

"나도 모르는 내 아들이..." 다니엘 린데만, 2세 군대 계획 '가짜뉴스' 분노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이 자신도 모르는 아들 소식을 전한 가짜뉴스를 정면으로 반박했다. 지난 15일 다니엘 린데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짜뉴스 캡처 사진을 올리며 이를 해명하는 게시물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다니엘 린데만의 2세 소식이 마치

부르하통하 음악분수‘쇼’국경절 련휴까지

부르하통하 음악분수‘쇼’국경절 련휴까지

6월 15일 19시 30분, 연길시 부르하통하 음악분수 ‘물춤쇼’가 열렸다. 음악분수는 연길시 연길대교와 연서교 사이의 부르하통하 강면에 위치해 있으며 총길이는 158메터이고 너비가 12메터로서 최고 100메터의 물기둥을 분사할 수 있으며 또 음악공연과 함께 ‘룡행천하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집실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신화넷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접실 야외 관경 플래트홈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이다. /신화넷 6월 16일, 첫 대중개방일을 맞이한, 상해 홍구 북외탄에 위치한 세계응접실(会客厅)을 많은 시민들이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