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체리가 주렁주렁 달리는 계절...시설농업으로 수입 늘인다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05.18일 11:10
  5월 중순은 체리(大樱桃)가 주렁주렁 달리는 계절이다. 오상시 민의향 저자촌 진가위자툰에 위치한 신농체리농원의 '미조' 체리가 곧 수확기에 접어들었다. 하우스 내에 재배된 굵은 체리나무에는 붉고 큰 체리가 주렁주렁 달려 수확을 앞둔 재배농들의 얼굴에 흐뭇한 미소가 어렸다.

  재배농가 리충학 씨는 하우스의 온도와 습도를 살펴보면서 "두 채의 하우스에 재배한 170그루 체리나무가 6년째 열매를 맺고 있는데 요즘은 마침 열매가 무르익는 시기여서 앵두가 크고 색상이 이쁘며 탐스럽다"고 말했다. 리충학 씨에 따르면 2014년 '미조' 체리나무 묘목을 자기집의 채소밭에 심어 다년간 선진기술을 꾸준히 배우면서 탐색한 가운데 점차 농사를 짓던 '실농군'으로부터 '신형 농민(新农人)'으로 탈바꿈해 시설농업에 힘입어 돈버는 길을 찾게 되였다고 말했다.

  리충학 씨의 손끝에는 일기장이 하나 있다. 그루마다 물을 주고 가지치기하며 비료를 준 상황이 매일 기록돼 있다. 몇년간 경험을 쌓아 앵두나무의 생장을 관찰하며 꽃이 피기를 조용히 기다려 열매를 수확하는 그는 이미 체리를 한랭지대에 재배하는 기술에 정통했다. 체리는 겨울과 봄철에 꽃이 피고 열매를 맺기 때문에 병충해를 피할 수 있어 농약을 칠 필요가 없다. 게다가 농가 비료를 사용해 일조와 온도, 습도를 보장하고 있어 재배한 체리의 품질이 우수하여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수확철에 리충학 씨의 하우스를 찾아오는 단골손님들이 갈수록 늘어나 현지에서 '영향력'이 점점 커지고 있다.

  리충학 씨는 "출하한 큰 체리는 근당 118원에 팔리고 있지만 공급이 딸리고 있는 편"이라며 체리나무 한그루에서 15근 가량의 열매를 수확할 수 있는데 자택 채소밭에 지은 하우스에서 해마다 20만원 가량의 수입을 올릴 수 있다고 밝혔다.

  출처:흑룡강일보

  편역:김철진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이상민이 어머니가 돌아가신 뒤 전혀 알지 못했던 친동생의 존재를 알게 돼 충격을 받았다. 이날 16일 방송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모친상 후 오랜만에 외가 친척들을 만나는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이상민은 그동안 친척들과 왕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부르하통하 음악분수‘쇼’국경절 련휴까지

부르하통하 음악분수‘쇼’국경절 련휴까지

6월 15일 19시 30분, 연길시 부르하통하 음악분수 ‘물춤쇼’가 열렸다. 음악분수는 연길시 연길대교와 연서교 사이의 부르하통하 강면에 위치해 있으며 총길이는 158메터이고 너비가 12메터로서 최고 100메터의 물기둥을 분사할 수 있으며 또 음악공연과 함께 ‘룡행천하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집실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신화넷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접실 야외 관경 플래트홈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이다. /신화넷 6월 16일, 첫 대중개방일을 맞이한, 상해 홍구 북외탄에 위치한 세계응접실(会客厅)을 많은 시민들이

중한시범구도시관리국, 방문 봉사로 경영환경 최적화

중한시범구도시관리국, 방문 봉사로 경영환경 최적화

중한시범구의 실외 간판 시설의 품질을 한층 향상시키고 경영 환경을 최적화하며 도시 이미지를 향상시키고 ‘정결, 깔끔, 안전, 질서’의 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중한시범구의 도시관리국은 방문 봉사의 수준 제고로 '기업 군중이 만족하는' 도시 관리 봉사 품질 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