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경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페기 타이어 항아리 장식품으로 되여 마을환경 개선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05.19일 10:17
페기 타이어, 매돌, 술독, 페자재… 한때 버려지고 방치됐던 오래된 물건을 현지 농촌청년들의 창의적인 디자인을 거쳐 ‘이색적인’ 예술 장식품으로 떠오르고 있다. 이는 산동성 운성(郓城)현 장로집(张鲁集)진의 이야기다.



산동성 운성현 장로집진에서 청년자원봉사자들이 그림을 그리고 있다. /신화사

장로집진 장로집촌에 들어서면 길을 따라 농촌 풍경, 캐릭터 등이 그려져 있는 매돌과 돌항아리가 줄지어있다. 페기 타이어는 화분으로 변신해 각종 식물의 보금자리로 되였다.

관련 소식에 따르면 당지 정부는 각 촌에 농촌 생활환경 개선을 장려해줌과 동시에 상황에 따라 현지에서 직접 재료를 조달하고 페품을 활용해 울타리를 설치하도록 권장했다. 이어 인도와 길가의 화단을 아름답게 장식하고 공터를 채소밭, 화원, 과수원 등을 만들도록 했다.

 



한 자원봉사자가 장로집촌에서 페기 타이어로 토끼캐릭터를 만들고 있다. /신화사

장로집촌 관계자는 농촌 미화 및 록화 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일반인의 참여를 이끌어내는 것이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실제로 청년자원봉사자들이 가져다주는 다양한 아이디어는 마을 사람들로부터 환영을 받고 있다.

한 자원봉사자는 “농촌 주거환경 정비사업을 통해 쏟아져나온 페품을 어떻게 처리할지가 가장 큰 골치거리였다.”고 당시 상황을 회상했다. 이어 “서로 머리를 맞댄 결과 경관 조성 및 환경미화에 이를 활용하자는 아이디어를 도출했다.” 면서 “페품이 보물로 변했을 뿐만 아니라 어떤 지역은 마을 사람들이 즐겨찾는 ‘필수방문지’로 되였다.”고 설명했다.



자원봉사자들이 버려진 항아리 표면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신화사

장로집진이 뜨자 주변 다른 마을에서도 향촌 진흥을 위한 창의적인 디자인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운성현정부는 여러 마을 주민들을 동원해 농촌의 자연 및 문화 자원을 통합시키고 기초시설을 개선하는 등 특색이 넘치는 아름다운 농촌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신화사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50%
50대 25%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