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영화
  • 작게
  • 원본
  • 크게

'칸의 여자' 비비, "오늘 위험한데?"라고 한 충격적 이유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05.29일 00:58



이미지 = 유튜브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제공

26일 유튜브 채널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에는 ‘야생의 형서 씨가 나타났다 비비vs편집, 숨막히는 채널 방어전’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 되었다.

이날 비비를 본 이영지는 "체중 관리해요 혹시? 언니 살이 많이 빠졌는데?"라고 물었고 이에 비비는 "드레스를 처음 입게 됐다. 칸을 가게 되어서"라고 답했다.

이에 이영지는 "그럼 우리 안주 많이 먹지말고 술을 많이 먹자"고 대답했고 이에 비비또한 호응하며 "너무 오랜만이다. 너무 기대된다"며 대답했다. 이영지는 "내가 제작진이랑 매니저 분이랑 얘기를 했는데 우리 약간 캄다운(calm down)하자" 라며 덧붙였다.

이후 비비와 이영지는 프로그램의 취지에 맞게 술을 마시기 시작했다. 비비는 술을 한 입 마시고는 "나 왜이러지? 오늘 위험한 말을 많이 할 것 같아"라며 "그런날 있지. 한 입 마셨는데 오늘 좀 위험한 날이라는 생각이 든다"고 하며 들뜬 마음을 표현했다.

이영지, "비비언니는 나랑 배꼽모양도 비슷해" 라며 친근감 드러내



이미지 = 유튜브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제공

'차쥐뿔'에서 이영지는 비비에게 친근감이 느껴진다고 말했다. 이영지는 “언니랑 나랑 배꼽 모양도 비슷하다”고 하자 비비 또한 공감하며 “억울한 배꼽이다. 배꼽이 이렇게 생겼으면 되게 예뻐야 한다. 근데 난 가로로 생겼다”고 말했으며 그런 이유로 피어싱을 한 거라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이에 이영지는 “피어싱이 도움이 되긴 한다. 뭘 생각했냐면 가로 배꼽이 체지방이 많아서 가로 배꼽인 줄 아는 사람들이 있다”고 덧붙이며 웃픈 공감을 이끌었다.

이때 이영지는 “내가 바디프로필을 위해 한 20kg를 뺐다. 그래도 계속 가로 배꼽이였다. 복근이 생겨도 이렇더라. 어떻게 해야 되냐”고 물었다. 이에 비비는 “우리 같은 스타일은 뭐냐? 우리는 다 벗을 때가 제일 낫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비 말실수 이슈에 대한 이영지의 생각은?



이미지 = 유튜브 '차린건 쥐뿔도 없지만' 제공

한편 비비는 차쥐뿔에서 말실수 이슈에 대한 생각을 솔직하게 밝혔다.

이영지는 “언니가 말하는 그 소위 말실수 그런 이슈들을 봤다. 그런 걸 볼 때마다 그냥 뭔가 자유로운 발언권을 가진 아티스트한테 너무 많은 시련이 있는 거 같다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리고 이어 이영지는 "언니가 생각하는 이 세상에 대한 지금 아티스트 비비로서 가장 이 세상을 대하는 태도의 가장 중요한 포인트는 뭐냐”고 질문했다.

이에 비비는 “예전에는 나 자신에 대한 자존감이 낮았다. 사람들이 뭐 당신 천재에요. 뭐 이렇게 하면 당신들이 있기 때문에 내가 천재죠. 항상 그랬다. 그리고 욕하는 사람이 있으면 진심으로 받아들였다"고 고백했다.

이어 "근데 어느 순간 생각이 들었다. ‘내가 주인공이잖아요 여기서’싶더라. 그리고 모든 사람이 자기 세상에서 자기가 주인공이지 않냐 갑자기 그런 생각이 들었다. 그래서 요즘 가수 비비는 그냥 가수고 ‘저는 그냥 저에요’라고 말할 수 있게 된 것 같다”고 솔직한 속내를 밝혔다.

비비, 영화 '화란' 으로 칸 입성 성공



한편 비비는 올해 칸 영화제에 초청되어 글로벌 아티스트로서의 영역을 넓혔다.

비비는 칸 영화제 주목할 만한 시선에 초청된 영화 '화란'(감독 김창훈·제작 사나이픽스, 하이지음스튜디오)을 통해 배우 김형서로서 활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영화 '화란'은 24일 드뷔시 극장에서 월드 프리미어로 최초 공개되어 화제를 모았다. '화란'은 비참한 현실에서 벗어나기 위해 조직 세계에 발을 들인 소년 연규(홍사빈)가 조직의 중간 보스 치건(송중기)을 만나면서 펼쳐지는 누아르물이다.

영화 '화란'에서 김형서는 연규의 이복동생 하얀 역을 맡았다. 하얀은 가정폭력에 시달리는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연규를 의지하고 돕는 인물로서, 연규와 함께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높은 경쟁률의 오디션을 뚫고 발탁된 김형서는 무대 위 화려한 비비가 아닌 폭력적 세상에 덩그러니 내던져진 소녀로 온전하게 극에 몰입하는 모습을 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겼다.

비비는 맥스무비와의 인터뷰에서 "음악을 할 때도 캐릭터를 만들어 그 안에 스며들었다"라며 자신을 "캐릭터를 연기하는 가수"라고 표현했다. 이어 "곡을 쓸 때에도 겪은 일과 사건을 담는다. (노래와 연기가) 엄청 다른 일이라고는 생각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비비가 이 정도는 할 줄 아는구나 생각해 주면 좋겠다"라고 희망했다.

한편 비비가 출연한 '화란'은 송중기의 노 개런티 출연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화란'은 칸 공개에 이어 국내에서도 올해 개봉을 앞두고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50%
30대 0%
40대 5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가수 이상민이 어머니가 돌아가신 뒤 전혀 알지 못했던 친동생의 존재를 알게 돼 충격을 받았다. 이날 16일 방송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모친상 후 오랜만에 외가 친척들을 만나는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이상민은 그동안 친척들과 왕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상해: 세계응접실 첫 대중개방일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집실에서 사진을 찍고 있다. /신화넷 6월 16일, 시민들이 상해세계응접실 야외 관경 플래트홈에서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이다. /신화넷 6월 16일, 첫 대중개방일을 맞이한, 상해 홍구 북외탄에 위치한 세계응접실(会客厅)을 많은 시민들이

중한시범구도시관리국, 방문 봉사로 경영환경 최적화

중한시범구도시관리국, 방문 봉사로 경영환경 최적화

중한시범구의 실외 간판 시설의 품질을 한층 향상시키고 경영 환경을 최적화하며 도시 이미지를 향상시키고 ‘정결, 깔끔, 안전, 질서’의 도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중한시범구의 도시관리국은 방문 봉사의 수준 제고로 '기업 군중이 만족하는' 도시 관리 봉사 품질 형

중국 천연 목장 '치치할' 바비큐, 인기 비결은 '북위 47도'?

중국 천연 목장 '치치할' 바비큐, 인기 비결은 '북위 47도'?

땅거미가 내려앉자 흑룡강성 치치할시에 사람들이 몰려들기 시작한다. 외지에서 온 려행객들이 바비큐 음식점을 찾아 노릇노릇하게 익어가는 소고기를 즐겼다. 지난해 6월 19일 흑룡강성 치치할시의 한 바비큐 음식점에서 고객이 고기를 굽고 있다. (사진/신화통신) 관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