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조선족 소학생들, 양로원 로인들께 위문공연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3.10.29일 08:56
―매하구시조선족실험소학교 학생들 신망애조선족양로원 찾아



중양절이 갓 지난 26일 오후, 매하구시 근교에 위치한 신망애(信望爱)조선족양로원에 특수한 손님들이 찾아왔다.

매하구시조선족실험소학교 5, 6학년의 60여명 학생들이 황성일 부교장과 담임교원들의 인솔하에 조선족 로인들을 찾아뵜던 것이다.



황성일 부교장은 먼저 사생들과 학부모들의 정성이 가득 담긴 여러가지 과일과 떡 등 푸짐한 선물을 양로원의 김춘자 원장에게 전달했다.



그후 학생들은 여러 조로 나뉘여 위문활동을 진행했다.

주방과 복도에서 대걸래로 청소를 하는 학생, 침실에서 로인들을 도와 이불과 옷을 개여드리는 학생, 자리에 누워 운신하기 힘든 로인들의 손을 꼭 잡고 인사를 하고 건강장수하라며 위안의 말씀을 드리는 학생, 마당에 앉아계시는 로인들의 어깨를 고사리같은 손으로 안마해드리는 학생, 학생들은 일사불란하게 저마다 할 일을 찾아 했다.



이어서 로인들을 위한 위문공연이 시작되였다.

꼬마들은 스스로 준비한 가야금 독주, 기타 독주, 태권도 공연 및 다채로운 노래와 춤을 선보였다. 비록 기온이 낮고 찬바람이 불어 날씨가 쌀쌀했지만 학생들의 다채로운 문예공연을 관람하는 로인들의 얼굴에는 기쁨이 력력했으며 그들은 추위를 잊기라도 한 듯 수시로 환성을 터뜨렸고 어떤 로인들은 흥에 겨워 자리를 차고 일어나 교원, 학생들과 함께 덩실덩실 춤을 추기도 했다.



양로원에 입주하고 있는 매하구시조선족실험소학교의 퇴직교원 리련순로인과 황성일 부교장(오른쪽 첫번째)

공연이 끝난 후 양로원에 입주하고 있는 매하구시조선족실험소학교의 퇴직교원 리련순로인은 “꼬마 제자들의 공연을 보고 나니 있던 병도 다 떨어지고 더욱 젊어진 기분”이라면서 꼬마들이 학교에서 선생님의 가르침 대로 공부를 잘하여 장차 나라의 훌륭한 일군으로 자라날 것을 바랐다.



양로원 김춘자 원장은 황성일 부교장의 손을 꼭 잡고 위문활동에 대해 뜨거운 감사의 뜻을 전했으며 황성일 부교장은 “민족 교육자와 민족의 후대들로써 마땅히 해야 할 일을 했을뿐”이라면서 명년에 다시 찾아올 것을 약속했다.

 



매하구시 신망애조선족양로원 김춘자 원장

















/길림신문 문광호특약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1%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57%
50대 14%
60대 0%
70대 0%
여성 29%
10대 14%
20대 0%
30대 0%
40대 14%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