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BTS재계약, 20년 세월 중 가장 행복" 방시혁, 재산 얼마인가 보니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1.01일 23:44



하이브 의장 방시혁이 방탄소년단(BTS)와의 재계약을 성공한 것에 대한 소감을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JYP 박진영과 하이브의 방시혁이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펼쳤다. 이날 방시혁은 BTS와의 재계약에 대해서 "방탄소년단 정도 되는 아티스트에게는 선택지가 많다." 며 운을 뗐다.

그는 "그런데도 우리와 재계약을 선택해 줬다는 것 자체가 내가 매니지먼트 수장으로서, 음반을 만드는 레이블 수장으로서 BTS와 같이 일해 왔던 역사들을 인정해주고 우리가 BTS에게 잘했다는 걸 충분히 받아들여준 것 같았다. 나에게 치하 같았다"고 고백했다.

방시혁은 "항상 행복한 일만 있는 것처럼 이야기하지만, 사실 대부분의 과정은 조율하는 시간들" 이라고 덧붙이며 "방탄소년단이 '그래도 형 믿고 한번 더 가보겠다'고 했을 때, 매니지먼트라는 직업을 선택한 이래 20년 중 가장 행복한 기간이었다. 스트레스가 없는 날이라는 게 이런거구나 싶었다"며 웃었다.

지난 9월 20일, 하이브 산하 레이블 빅히트 뮤직은 방탄소년단 멤버 전원과의 전속 계약을 체결한다는 내용의 이사회 결의를 단행한다고 밝힌 바 있다. 2013년 6월 데뷔해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은 방탄소년단은 데뷔 후 소속사 빅히트 뮤직과 두번째 재계약을 했다.

하이브와 빅히트 뮤직은 "방탄소년단의 위상이 더욱 강화될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지원은 다할 것" 이라 밝히며 가수와 그 팬덤(ARMY)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에 10억을 기부했다.

방시혁 추정 재산 얼마?



사진=tvN 유퀴즈온더블럭

한편, 방시혁은 함께 유퀴즈에 출연한 박진영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그는 빅히트 뮤직을 설립하기 전, 박진영의 회사 JYP에서 일했었다. 방시혁은 JYP를 떠나기 전 박진영에게 "이제 나도 형의 기준이 아닌 내 기준에서 해보고 싶다" 라고 전했다고.

방시혁은 "박진영이 정말 멋진 사람인 게, 계약기간이 남은 상황이라 대부분의 사람이라면 화를 냈을텐데 '내가 조금이라도 네게 길을 못내주는 사람이라면 당연히 네가 하고 싶은 걸 하는 게 맞아' 라고 해주더라" 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단, 세상은 내 생각과 다르니 일을 같이 해야 자주 볼 수 있다면서 초기 자본을 대주고 업무제휴도 맺어줬다. 박진영이 그렇게 해 줬기에 뭔가를 시작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포브스 추정 자산 29억원 달러(한화 3조 8500억)인 방시혁은 이날 유퀴즈에서 빅히트 운영 초기에 경영난을 겪기도 했다고 전했다. 그는 "정말 크게 고꾸라져서 이제 접어야 겠다는 생각도 했었다. 그때 준비중인 그룹이 BTS였다"며 당시를 회상했다.

방시혁은 "빚이 100억이 넘을 때, 부사장이 '어차피 이 빚, 네 능력으로 못 갚아. 이 팀 1년 한다고 더 빚지진 않는다. 못갚는 것 똑같다' 고 하더라. 고민 끝에 BTS를 데뷔시키는 게 옳다는 결론을 내렸다" 며 BTS 탄생 비화를 밝혔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4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2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4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레전드 시트콤 '세 친구'의 주역이었던 윤다훈이 이동건과 만나 기러기 아빠 근황을 공개했다. 최근 방송한 SBS '미우새'에서는 윤다훈이 오랜만에 출연해 오랜 인연 이동건과 만남을 가졌다. 윤다훈은 "7년째 기러기 아빠, 할아버지로 지내고 있다. 큰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왜 피해자 행세하냐" 최병길PD, 전처 서유리 저격 '억울하다' 고백

사진=나남뉴스 방송인 서유리와 이혼 소식을 알리면서 충격을 주었던 최병길 PD가 억울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19일 최병길 PD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참고만 있으려니 내 앞길을 계속 가로막는다"라며 "싸우고 싶진 않지만 내 상황이 너무 좋지 않으니 최소한 방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술 마셔도 무죄" 김호중, '이창명 음주 사건' 혐의 입증 어렵다 왜?

사진=나남뉴스 뺑소니 혐의를 받고 있는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국과수에서 음주 소견을 받았음에도 무죄 가능성이 제기돼 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현재까지 김호중이 접촉사고를 일으키기 전 술을 마신 것으로 의심되는 정황이 계속해서 포착되고 있다. 먼저 지난 17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미니영화 《결혼등기》...황혼재혼에 대한 사색의 여운

연변영화드라마애호가협회에서 올들어 네번째 작품으로 내놓은 미니영화 《결혼등기》가 5월16일 오전 연길한성호텔에서 시영식을 가졌다. 연변영화드라마협회 부회장 김기운이 감독을 맡고 전영실이 극본을 쓴 미니영화 《결혼등기》는 리혼한 부모의 재혼을 둘러싸고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