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중국, 세계 최초 1.2T 대역폭 갖춘 초고속 차세대 인터넷 백본 개통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3.11.17일 09:41
북경-무한-광주를 잇는 총길이 3천여㎞의 초고속 차세대 인터넷 백본이 13일 청화대학에서 공식 개통됐다.

오건평(吳建平) 미래인터넷시험시설(FITI) 프로젝트 책임자는 이날 발표회에서 이는 세계 최초 1.2T(초당 1200기가바이트) 대역폭을 갖춘 초고속 차세대 인터넷 백본이라고 밝혔다.

발표회에 따르면 해당 인터넷 백본은 FITI의 중대 기술 시험 성과로 청화대학과 차이나모바일, 화웨이, 사이얼(賽爾)네트워크회사가 공동으로 연구∙개발했다. 이 인터넷 백본은 지난 7월 31일 시범 운영 이후 안정적으로 운영돼 다양한 테스트를 통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 책임자는 해당 인터넷 백본이 중국이 독자 개발한 차세대 인터넷 핵심 라우터 1.2T 초고속 IPv6 인터페이스 등 핵심기술을 기반으로 운영된다며 시스템 소프트웨어∙하드웨어 설비의 전체 국산화 및 자률 제어를 실현했다고 설명했다.

청화대학 등 중국 40개 대학이 구축한 FITI는 순수 IPv6 기술을 기반으로 한다. 고성능 백본 네트워크의 핵심 노드는 중국 31개 성∙구∙시 35개 도시의 40개 대학에 분산돼 있으며 3만여㎞의 광섬유 통신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미래 인터넷의 각종 기술 시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화통신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나남뉴스 피프티 피프티의 대표곡 '큐피드' 트윈 버전이 글로벌 음원 플랫폼 '샤잠'에서 K팝 걸그룹 최초로 500만을 달성했다. 이는 K팝 여성 아티스트 가운데 최고이자 최초로 달성한 기록으로, 전체 K팝 그룹 중 500만을 달성한 아티스트는 유일하게 '방탄소년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야구장서 파울볼 맞고 혼절한 女아이돌... 당분간 활동중단, 누구?

아이칠린 초원, 야구장서 파울볼 맞아 잠시 혼절…당분간 휴식[연합뉴스] 걸그룹 아이칠린의 초원이 프로야구 관람 도중 파울볼을 맞아 잠시 혼절하는 일이 일어났다. 초원은 이에 당분간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의 시간을 갖기로 했다. 17일 소속사 케이엠이엔티에 따르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숨길 수 없는 비주얼" BTS 뷔, 군사경찰 SDT 훈련 장면 공개 '환호'

사진=나남뉴스 수도방위사령부 특수임무대(SDT)에 현역 복무 중인 방탄소년단 뷔의 뛰어난 훈련 장면이 공개되어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최근 17일 BTS 뷔는 유튜브 채널에 군사경찰 전투복을 입고 등장했다. 주위 동료 부대원들과 함께 늠름하게 서 있는 뷔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 3개 기업,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입선

연길시의 연변한공방건강제품유한회사, 연변과원신에너지과학기술유한회사, 길림연초공업유한책임회사가 일전 국가시장감독관리총국이 발표한 ‘2023년도 국가 지적재산권 우세기업’명록에 들었다. 16일, 연길시시장감독관리국은 이 3개 기업에 ‘국가지적재산권우세기업’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