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출연하면 안된다"...동치미 '16기 영숙' 출연소식에 시청자 게시판 '시끌'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1.29일 21:55



'나는 솔로' 16기 영숙의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 출연 소식에 시청자들의 반대 목소리가 높아진 가운데, MBN 측의 입장이 전해졌다.

29일 MBN ‘속풀이쇼 동치미’(이하 동치미) 측은 “‘나는 솔로’ 16기 영숙, 영철은 논란이 되기 전 녹화를 진행했다. 현재 편집 등에 대해 제작진이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앞서 온라인을 통해 영숙이 '동치미'에 출연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에 '동치미' 시청자 게시판에는 영숙의 출연을 반대하는 다수 글이 올라왔다. '나는 솔로' 출연 이후 연일 논란이 불거졌던 출연자라는 점이 이유였다.

나는솔로 16기 역대급 화제성, 구설수도 역대급?



이미지 출처 = 나는솔로 16기 영숙 인스타그램

‘나는 솔로’ 16기는 프로그램에서도 역대급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하며 주목을 받았던 만큼 후폭풍도 거셌다.

16기 영숙은 방송 이후에도 옥순, 상철 등과 갈등을 빚었다. 이에 옥순은 지난 10월10일 영숙을 명예훼손으로 고소하겠다고 했다가 5일 만에 영숙과 화해하며 고소 예고를 철회하기도 했다.

이후 16기 영철은 ‘돌싱글즈3’ 변혜진과 섹시 화보를 촬영해 화제를 모았는데 이 과정 속에서 영숙과 영철, 그리고 변혜진과 상철의 관계가 얽히면서 구설수에 올랐다. 현재 영숙과 영철은 상철에게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명예훼손으로 피소된 상황이다.

구설수와 논란은 여기서 끝이 아니다. 최근 영숙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상철과 나눈 사적인 대화를 공개하는 등 상철을 저격했다. 상철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영숙의 주장에 대해 직접 반박했으며 최근 서울 강남경찰서에 영숙, 영철, 변혜진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하며 법적 싸움에 돌입했다.

시청자 "더 이상 프로그램 보지 않겠다" 반대목소리 쏟아져



이미지 출처 = MBN 동치미 갈무리

이러한 여러 구설수 속에 영숙과 영철이 ‘동치미’에 출연하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시청자들은 분노했다. 현재 ‘동치미’ 시청자 게시판에 많은 시청자들이 출연을 반대하는 게시글을 올린 상황이다.

다수의 시청자는 여러 논란으로 점철된 영숙을 해당 방송에서 보기 불편하다면서 그의 출연에 대해 "시청률만 생각한 섭외"라며 비판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일부 시청자는 영숙이 ‘동치미’ 출연을 강행한다면 더 이상 프로그램을 보지 않겠다는 반응까지 보이고 있다.

이와 관련해 제작진은 논란이 있기 전 촬영이 진행됐고, 편집 여부에 대해 고민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 16기 영숙, 영철이 출연하는 방송은 아직 방송일자도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3%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7%
10대 17%
20대 0%
30대 17%
40대 33%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은 습근평 총서기가 직접 계획, 포치하고 추진해온 중대한 국가전략이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발전계획 요강'이 공식 발표된 5년 동안,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는 국제 일류의 도시권을 건설하는 목표를 향해 박차를 가하여 새로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는 흑룡강의 독특한 자원우세이고 농업은 흑룡강의 지주산업의 하나이다. 2월 22일, 야부리포럼 '흑토지와 대곡창' 분포럼에서 어떻게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굴하고 흑토지를 보호하며 대곡창을 튼튼히 건설할 것인가가 하는 것이 회의에 참석한 기업가들의 열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흑룡강성에는 아름답고 신기한 자연경치와 다채로운 민속문화가 있을 뿐만 아니라 독특한 특색을 지닌 지방 미식도 많이 있다. 땅이 넓고 풍요로운 흑룡강은 혀끝에 감칠맛이 도는 음식들을 많이 탄생시켰다. 흑룡강 특색 미식 공략을 함께 알아보기로 하자. 할빈: 과포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2월 19일, 할빈 도리구 중앙대가에서 조직한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이 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100여개의 수수께기가 빨간 초롱 아래에 걸려있어 100년 력사를 자랑하는 중앙대가에 명절 분위기를 더해주었다. 수수께기를 맞춘 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