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23년만의 재회" 신동엽, 이소라 만났다... 아내의 놀라운 반응은?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2.06일 23:31



방송인 신동엽이 전 연인 이소라와 23년만에 재회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슈퍼마켙소라' 에서는 '신동엽 이소라 드디어 만나는 순간' 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됐다.

이날 신동엽과 이소라는, 이소라의 초대로 23년만에 재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신동엽은 주변 반응을 이야기하며 "내가 나간다고 하니까, 사람들이 '아내가 괜찮대?' 이 얘기를 진짜 많이 했다. 아내가 대인배라고 하는데, 아내는 네 골수 팬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소라가) 슈퍼모델로 나왔을 때, 우리나라에 저런 여자가 있냐고, 너무 멋있다더라. 그리고 내가 사귄다고 하니까 '신동엽이 무슨 매력이 있길래?' 라며 나를 더 호감있게 본 거다"라며 그의 아내 선혜윤PD의 반응을 전했다.

이소라는 신동엽에게 "그래. 너 나 때문에 그런 덕을 많이 봤다"고 말했고, 신동엽도 이를 인정했다. 처음 두 사람이 재회한다는 소식이 있었을 당시, 누리꾼들은 "진짜 부부간의 믿음이 없으면 가당치 않은 일"이라며, 신동엽 아내 선PD의 반응을 궁금해 했었다.

신동엽은 또 아내와 관련한 일화를 소개하며 "너무 웃긴게, 아내가 안방 TV로 혼자 '프로젝트 런웨이 코리아'를 보고 있더라. 그러다가 나를 보고 깜짝 놀라서 채널을 돌리면서 '너무 미안하다. 소라언니도 좋고, 이 프로그램 너무 좋아하는데 오빠 앞에서 보면 신경쓰였다'고 하더라. '이제 서로 편하게 보자'더라"고도 전했다.

신동엽 아내, 섭외 제안에 "너무 잘 됐다" 반응



사진=유튜브 채널 '슈퍼마켙소라'

이소라 또한 "이런 말하면 좀 이상할까? 코드가 비슷하다. 네가 결혼한 걸 중계하는 입장이었는데, 신동엽이 결혼했다고 소식을 전해야 하는데 뭐라고 하냐. 그래서 '동엽아 안녕' 했었다. 웃기려고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신동엽은 "아내가 너를 너무 좋아하는 게 나한테는 굉장히 큰 응원군 같았다. 그게 쉽지 않은거다. 되게 불안하고 그럴 수 있는데, 내가 섭외가 왔다고 하니까 너무 잘됐다고 하더라. 멋있는 게 있다"며 아내를 칭찬했다.

그는 또 1999년도 말, 이소라 때문에 대마초를 피우게 됐다는 루머와 관련해서도 언급하며 "1999년도 말은 제가 해서 걸린거다. 이소라의 뭘 하길 위해서가 아니었다. 이소라와 관련된 일 때문에 내가 억지로 그걸 했다는 게 너무 말이 안되서, 처음에는 계속 말도 안된다 했는데, 계속 부풀려졌다"고 털어놨다.

신동엽은 당시 루머를 자신의 힘으로는 도저히 막을 수 없었다며 안타까워했다. 이소라는 "방송에서 연락이 많이 왔었다. 얘기하라고. 그런데 무슨 의미가 있냐, 결국에는 진실한 소통이 가장 필요한 거지 않겠냐. 그런데 이것 만큼 진실한 소통이 어디있냐. 고맙다. 이 얘기를 하다니"라며 감동했다.

또 그녀는 신동엽에게 "앞으로 계속 보는 것 괜찮냐. 와이프도 같이 보자. 나는 네 와이프가 쿨하고 센스 있다고 들었다. 그래서 궁금했다"고 제안했다. 그러자 신동엽은 한 술 더 떠 "우리 와이프를 여기 불러라. 너무 재밌을 것 같다"고 말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38%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13%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63%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38%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사진=이소라SNS 힘들었던 시기에 서로를 만나 찐친이 되기까지, 엄정화와 이소라가 서로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냈다. 특히 이날 이소라는 엄정화를 향해 "인생에 제대로 된 친구 한명이면 된다고 하지 않냐. 난 됐다"라며 최고의 표현을 했다. 지난 21일 유튜브 채널 '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설 분위기와 더불어 책 향기 물씬!

설 분위기와 더불어 책 향기 물씬!

-연길시 신화서점 음력설 련휴기간 인기만점 음력설 련휴기간 연길시의 신화서점은 설 분위기와 더불어 책 향기가 물씬 풍겼다. 련휴기간을 리용해 서점을 찾은 사람들로 독서구역은 빈자리 없이 초만원을 이루었는데 적지 않은 아이들과 부모들은 아예 땅바닥에 앉아

'창의정신'의 강력한 운동에너지 방출——룡강 빙설관광 '현상급 최상류'의 생생한 실천⑤

'창의정신'의 강력한 운동에너지 방출——룡강 빙설관광 '현상급 최상류'의 생생한 실천⑤

습근평 총서기는 "우리가 끝까지 인민을 위하고 인민에 의지하며 인민대중의 주체적 지위와 창조정신을 존중하고 인민대중에 잠재되여 있는 지혜와 힘을 충분히 불러일으킨다면 반드시 더 많은 괄목할만한 인간기적을 끊임없이 창조해 낼 수 있을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대표위원 직무수행을 말하다 | 왕효홍: 법에 따라 직무를 수행하여 림하경제발전에 조력

대표위원 직무수행을 말하다 | 왕효홍: 법에 따라 직무를 수행하여 림하경제발전에 조력

"며칠 동안 외지 출장을 다니고 있어 스케줄이 빡빡해 집에 가서 다시 련락드리겠습니다." 전국인민대표대회 대표이자 흑룡강성 이춘시 금림구 백림경영소 직원이며 경홍식용균농민전문합작사 기술총괄인 왕효홍은 최근 림하경제의 고품질 발전과 지속 가능한 진흥을 위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