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전시/행사
  • 작게
  • 원본
  • 크게

룡강의 좋은 물건 & 각지의 맛있는 음식, 모두 다 대박!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24.05.21일 09:27
룡강의 잣은 서장의 야크 육포를, 무원의 크랜베리는 란주의 우육면을, 룡강의 두유는 신강 사극 주스를…한창 진행 중인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는 국내외 음식을 전시할 수 있는 플랫폼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룡강의 좋은 물건과 각지의 음식을 교환하고 통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흑룡강은 독특한 지리적 환경과 풍부한 물산 자원으로 지역 특성을 지닌 많은 좋은 물건을 생산했다.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 기간 동안 룡두뉴스 기자는 룡강의 좋은 물건과 각지 특산물과 교환하는 방법을 선택하여 두 지역에서 새로운 교류 및 상호 작용 방법을 열었다.그렇다면 룡강의 좋은 물건이 각지의 맛있는 음식을 만나면 어떤 충돌이 일어날까요?



"흑룡강성의 쌀이 특히 맛있다는 말을 일찍이 들었는데 이번에 드디어 맛을 보았습니다'라고 호북성 전시회 참가업체,이창이릉홍생태농업개발유한회사 판매부장인 왕옥교는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우며 '채소를 먹을 필요 없이 맨밥만 한 그릇을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요, 룡강의 쌀은 과연 명불허전입니다.”고 말했다.

"말린 과일은 통통하고 새콤달콤하며 매우 맛있습니다"라고 녕하의 전시회 참가업체의 관계자 리동쌍은 룡강의 말린 블루베리과일을 맛본 후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대만 참가업체들도 룡강의 신선한 옥수수에 대해 칭찬을 아끼지 않았으며 '옥수수를 열자마자 향긋한 향이 나고 고소하고 찰지고 달콤한 맛이 나며 대만에서 이런 옥수수를 먹어본 적이 없는데 이런 옥수수를 대만의 가족에게 가져다 주고 싶습니다.”고 말했다.



룡강의 좋은 물건은 호평을 받고 있으며, 전시회에 참가하는 다른 지역의 음식도 전혀 손색이 없었다. 육질이 단단하고 우유 향이 풍부한 서방 야크 육포, 육질이 부드럽고 육즙이 풍부한 자귀 네이블 오렌지, 맛은 순하고 신맛이 나지만 떫지 않으며, 자연 맛이 가득한 신강 사극 주스, 비린내가 나지 않고 매우 맛있는 녕하 면양고기……제품마다 사람들로 하여금 뒤맛이 무궁무진하게 하였다.



특산품을 공유하고, 고향을 홍보하고, 정체성을 찾고, 따뜻함을 전달하고, '특산품 교환'의 의미는 물품 자체의 가치를 넘어선 지 오래이다.다양한 지역의 특산품의 흐름과 교환을 통해 유무상통할 수 있으며 낯선 사람이 룡강과 '맛있는' 룡강을 료해할 수 있는 새로운 창을 열었다.

"10년 넘게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에 참가했지만 이번이 가장 기억에 남습니다." 신강지역 참가업체 신강혜화사극생명공학유한회사의 주윤미 부총경리는 할빈국제경제무역상담회가 지역 발전을 주도하는 중요한 플랫폼이라고 말했다.이번에 이 회사에서 가져온 사극주스는 소비자들에게 매우 인기가 있으며 단 이틀 만에 제품 중 하나가 매진되였다. 주윤미는 "당신이 추천해 준 두유는 맛이 섬세하고 부드러우며 콩 비린내가 전혀 없고 특히 맛있지만 신강에서는 콩 제품을 료해하는 사람이 거의 없습니다. 특산물교환은 저로 하여금 흑룡강의 콩 및 그 제품에 더욱 깊은 료해를 하게 되였습니다"라고 말했다.

흑룡강성 제8진서장지원공작대 대원 장동휘는 '룡강의 좋은 물건'이든 '쵸말랑마봉 좋은 물건'이든 모두 품질이 우수하고 심혈을 기울인 것이 좋았다고 표했다. 흑룡강-서장은 각자의 특색 있는 량질 제품을 신중하게 선택하고, 맛보는 것은 우수한 제품이고 확장하는 것은 시장이며 심화시키는 것은 '흑룡강 서장은 일가족'의 깊은 우정이라고 밝혔다.

출처: 흑룡강일보

편역: 진종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7%
40대 67%
50대 17%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