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단오절, 길림시 조선족 무형문화재 행사 인민광장에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6.11일 11:07



길림시조선족무형문화재 공연의 한장면

새중국 창건 75주년을 경축하고 길림시 여러 민족 대중들의 정신문화생활을 풍부히 하며 경사스럽고 화목한 명절문화분위기를 적극 조성하기 위하여 길림성문화관광청과 길림시인민정부가 주관하고 길림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및관광국과 길림시민족사무위원회가 주최하며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이 조직한 "중화민족공동체의식을 확고히 다지고 중화민족 단결 한가족" 계렬행사 및 길림시조선족무형문화재 전시주제일 행사가 6월 10일 길림시 인민광장에서 성대하게 개막되였다.

매년 단오절에 즈음하여 개최되는 길림시 조선족 단오절 행사는 수십년 동안 이어져와 길림시 조선족들의 년중 최대 명절행사로 자리매김하였다. 6월10일 이른 아침부터 길림시조선족무형문화재 주행사장 인민광장은 명절의 분위기로 흥성거렸다.



무형문화재 공연장 일각

이번 길림시 조선족 무형문화재에는 조선족 무형문화재 특별공연, 길림시 조선족 어린이 작품전시, 국가급 무형문화재 종목-조선족 윷놀이시합, 조선족 문화풍토 전시, 조선족 상품, 식품 전시 등 다양한 내용을 담았다.



조선족 전통식품 전시코너

길림시 조선족 전통식품 전시코너에 길림시 조선족미식거리 대표간판으로 알려진 시골집 식당에서 현장 찰떡 치기, 김치 만들기, 천인비빕밥을 제작하여 인기를 모았다.



길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 학생작품 전시 코너

길림시조선족실험소학교 학생작품 전시코너는 학생들이 직접 만든 다양한 작품들을 관객들에게 소개하여 참관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 정민 관장은 이번 길림시 조선족 무형문화재 행사무대에 길림시조선족군중예술관과 길림시 조선족 여러 협회와 단체들에서 준비해온 다채로운 종목들이 등장해 관중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게 되였으며 특히 료녕성 철령시문화관의 무형문화재 탈춤과 안도현문화관의 무형문화재 학춤 공연을 초청하여 길림시 대중들에게 첫선을 보이게 되였다고 전했다.

이날 오후 행사에 등장한 길림시 조선족들의 오랜 전통으로 자리잡은 국가급 무형문화재 윷놀이는 길림시 조선족 기관, 단체의 선수들로 무어진 32개 윷놀이팀이 참전하여 치렬한 승부를 겨루었다.

오후 3시 반, 단오절 길림시 조선족 무형문화재 행사는 모든 절차를 원만히 마무리하고 페막을 선포했다.

/문창호특약기자, 차영국기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