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주의보! 학부모 상대한 전화사기 조심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12.11.01일 11:50
요즘 어린학생을 둔 학부모들을 전문 상대로 전화사기 행각을 감행하는 일당들이 날뛰고있어 학부모들의 가슴을 조이고있다.

10월 31일 오전, 소학교 3학년에 다니는 아들을 둔, 북경 코리아타운으로 불리는 왕징에서 사는 조선족 김녀사는 갑자기 이름모를 전화를 받았다. 내용인즉 아이의 옆반 담임선생인데 이름까지 정확히 대며 그집 아들이 갑자기 위출혈로 쓰러져 북경시아동병원에 실려갔단다. 그러면서 아이의 담임선생이 오늘 사유로 출근하지 않아 자기가 맡게 됐다며 돈을 준비해서 빨리 병원에 오라는것이다.

너무도 갑작스런 상황에 부닥친 그녀는 회사에 출근한 남편한테 부랴부랴 이 사실을 알리고 옷도 제대로 못 챙겨입은채 은행카드를 찾아 지갑에 넣고 허둥지둥 층계를 내려와 택시를 불렀다. 김녀사가 발을 동동 구르며 택시를 기다리는데 이때 또 핸드폰이 울렸다. 금방 련락왔던 옆반 담임선생이 어디까지 왔는가 묻기에 택시를 기다리는중이라고 하자 아이가 지금 당장 수술하지 않으면 생명이 위험하니 빨리 아래의 병원 은행계좌로 5만원을 입금하고 다시 오라는것이다.

아침에 학교에 갈 때까지 펀펀하던 아이가 생명이 위급하다는 말에 정신줄이 거의 나가버린 김녀사는 알았다고 대답하고는 곧바로 부근의 은행으로 달려갔다. 회사에 출근했던 남편도 택시를 잡아타고 병원으로 향했다.

그녀가 정신없이 공황상태로 은행에 도착해서 이제 막 돈을 이체하려고 하는데 이번에는 핸드폰으로부터 메시기가 도착했다. 아이의 학교로부터 소식이 왔는데 내용인즉 요즘 학부모를 상대로 한 전화사기가 많으니 각별이 조심하라는것이였다.

그제서야 정신이 번쩍 든 김녀사는 아이의 담임선생한테 전화를 거는것을 생각했다. 전화를 받은 담임은 자신이 근본 청가를 맡지 않았으며 아이가 지금 학교에서 아무 탈 없이 있다고 알려줬다.

메시지가 일분만 늦게 왔어도 그녀는 5만원을 눈 깜짝할 사이에 사기당할번했다. 알아본데 의하면 이날 이 학교에서는 학부모들로부터 류사한 내용의 전화를 수십번도 넘게 받았다고 한다.

10월 30일 오전, 역시 북경에서 회사를 경영하는 리씨성의 조선족도 이상한 전화를 받았는데 소학교 6학년에 다니는 딸이 지금 자신들의 손에 랍치돼 있다며 집주소와 차번호까지 귀신같이 알고있었다. 그래서 급히 담임선생님 핸드폰으로 력락을 취했지만 대방에서 받지 않았다. 후에야 알았지만 범죄분자들은 아이의 담임선생은 교학시간 그리고 교학중에 핸드폰을 휴대안한다는것까지 속속 장악하고있었다. 다행히 지혜로운 리씨는 적시적으로 학교 해당 부문에 련락을 취해 아이의 안위를 확인하고 한차례의 사기를 피면할수 있었다.

전화사기범죄분자들의 사기 방법과 수단이 갈수로 치밀하고 음험해져가고있다. 그리고 일부 개인 혹은 리익집단에 의해 목전 우리의 개인신상정보는 거의 로출상태에 놓인 상황, 자칫하다간 눈 깜짝새에 치명적인 손실을 당할수도 있다.

외국에 나갔거나 혹은 국내 타지역으로 진출한 자식들을 대신해 손자손녀를 돌보는 조선족로인들과 그리고 아이를 신변에 둔 젊은 학부모들은 우에서 소개한것과 류사한 전화를 받았을 경우 범죄분자들이 지시하는대로 따라 할것이 아니라 일단 조급한 마음부터 가라앉히고 방법을 다해서 제일 빠른 시간내에 아이의 정확한 소식부터 알아내도록 해야 한다. 그럼으로써 범죄분자들의 사기전화에 휘말려들지 않고 불필요한 재산손실을 방지할수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80%
10대 0%
20대 0%
30대 8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0%
10대 0%
20대 0%
30대 2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중국경제 안정발전 세계경제에 동력 부여

중국경제 안정발전 세계경제에 동력 부여

[북경=신화통신] 중국 국가통계국이 일전에 반포한 중국경제 ‘상반기 보고’를 보면 올 상반기 중국경제는 지난해 동기 대비 6.3% 성장해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유지했다. 이와 관련해 해외 전문가와 업계 인사들은, 비록 외부의 불확정성이 증가하고 있지만 중국경제는

안도현공안국, 가짜약품 판매 범죄조직 검거!

안도현공안국, 가짜약품 판매 범죄조직 검거!

최근 안도현공안국에서는 가짜 약품을 제조, 판매하는 범죄조직을 성공적으로 검거했다. 조사에 따르면 이들은 가짜 약품을 제조, 판매했을 뿐만 아니라 절도범죄 29건도 같이 저지른 것으로 밝혀졌다. 4월 11일, 안도현공안국에서는 누군가 약 판매를 명목으로 집에 있

연길경찰 가출 녀고생을 집으로 ...

연길경찰 가출 녀고생을 집으로 ...

한창 공부할 나이에 집안 형편 때문에 가출한 연길시 모고중학생의 가슴아픈 사연이 주목받고 있다. 최근, 연길시의 모고중 2학년에 다니는 녀학생이 가출하여 경찰측에서 여러모로 련락하여 녀자애를 찾았다. 사연은 이러하였다. 7월 13일 아침 6시쯤, 연길서역파출소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