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경제 > 부동산
  • 작게
  • 원본
  • 크게

부동산 거품 빠지나…중국인 투자 7년전 수준으로 '뚝'

[흑룡강신문] | 발행시간: 2017.09.19일 10:07

(흑룡강신문=하얼빈)한국 제주도에 투입된 외국자본 가운데 가장 큰 비율을 차지했던 중국인 투자 규모가 투자이민제도가 도입되기 전인 2010년 이전 수준으로 급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부동산 투자이민제 투자대상 외국인 휴양체류시설 콘도 분양현황을 살펴본 결과, 지난 6월30일까지 6개월간 28건(363억5900만원-한화, 이하 동일)이 분양됐다. 이는 투자이민제도가 실시된 이래 가장 낮은 수치다.

  연도별 분양 실적을 살펴보면 2010년 158건(976억1600만원)에서 2011년 65건(544억4000만원)으로 주춤하다가 2012년 121건(733억8500만원), 2013년 667건(4531억5400만원), 2014년 508건(3472억7900만원), 2015년 111건(1013억6400만원), 지난해 220건(1493억2300만원) 등 매년 100건 이상을 기록했다.

  부동산 투자이민제는 5억원 이상을 투자한 외국인이 5년간 투자상태를 유지할 경우 영주 자격을 부여하는 제도다. 결국 중국인 투자자들에게 '제주 메리트'가 없어진 것이 아니냐는 분석이다.

  또 외국인의 토지 취득·처분 현황을 살펴본 결과, 중국인들의 토지 처분 건수가 취득 건수를 앞지르며 외국자본이 빠지고 있음이 확인됐다.

  중국인들의 제주도 토지 처분은 지난 3월 157건(13만212㎡)으로 취득 132건(10만4㎡)을 뛰어넘었다.

  서귀포시의 경우 중국인들의 토지 처분은 같은 기간 137건(12만3175㎡)으로 취득 97건(3811㎡)보다 건수·규모 면에서 크게 앞섰다.

  도 관계자는 "토지 매도 등이 조금 늘어나고 취득이 줄어들고 있다"며 "중국인 관광객들이 줄어들면서 투자도 감소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제민일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58%
10대 0%
20대 0%
30대 50%
40대 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42%
10대 0%
20대 0%
30대 25%
40대 8%
50대 0%
60대 8%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왕청현인민병원 후근보장중심 부주임이며 왕청현 춘양진 춘양촌 촌주재 제1서기인 조록곤(39세)과 촌주재 사업대 사업일군 양단(37세) 부부는 빈곤해탈 난관공략 사업에서 빈곤층부축 간부로서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발휘하고 있다. 설련휴가 끝난 11일 아침, 조록곤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전국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의 최저표준은 2018년 인당 매달 88원으로 인상되였다. 전국 최저표준이 인상됨에 따라 2019년 여러 지역의 기초양로금도 따라서 오르게 된다. 현재 일부 지방에서 우선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을 인상했는데 이 두 부류의 사람들의 양로금

백성열선 0218

백성열선 0218

4.5톤 화물차량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나요? 문: 2019년 1월 1일부터 4.5톤 화물차량의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습니까? 답: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에 따르면 2019년 1월 1일부터 각 지역 교통운수관리부문은 총질량이 4.5톤 이하의 일반 화물차량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