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60일간 외국인 1881명 ‘영구거류증’ 발급, 상해 500명 最多

[인터넷료녕신문] | 발행시간: 2018.06.20일 09:18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두 달간 중국에 거주하는 외국인 1881명이 영구거류증을 발급받았으며, 이중 30%에 가까운 500여 명은 상하이에서 영구거류증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최근 상하이에 거주하는 외국인 4명이 ‘외국인 영구거류 신분증’을 발급받았다고 문회보(文汇报)는 19일 전했다.

올해 4월2일 중국국가이민관리국이 수립된 이후 외국인의 영구거류 심사 과정 등의 제도를 꾸준히 개선했다. 6월2일까지 두 달 만에 총 1881명의 외국인이 영구거류증을 발급받았으며, 이중 500여 명은 상하이에서 영구거류증을 받아 전체의 30%를 차지했다.

영구거류증을 발급받은 외국인 중에는 노벨상 수상 등 기초과학연구 영역의 과학자, 응용연구 영역의 인재, 고등교육기관, 과학 연구소의 박사생 지도교수, 국가실험실 주임, 국가 ‘천인계획(千人计划)’ 영입 인재 및 국가 중점산업 영역의 우수 기업가, 전문 영역의 고위급 관리자 등의 외국 고급 인재다. 또한 그들의 배우자와 자녀 등도 포함한다.

영구거류증을 발급받은 외국인 인재들은 바이오제약, 소재에너지, 투자컨설팅, 전자통신, 기계설비제조, 금융, 법률, 교통, 무역, 문화, 스포츠, 고급식당, 부동산관리 등에 포진해 있다.

올해 4월 국가이민관리국의 통합 구축에 따라, 상하이시 공안국 출입경관리국은 상하이에 거주하는 영구거류신분증 소지자 및 관련 기업 기관에 대한 방문 조사를 실시했다. 4000여 개의 설문 조사 결과, 대다수 영구거류증 소지자는 현재의 외국인 영구거류정책이 매우 편리하며, 신(新) 거류증의 활용 범위와 인지도가 높다고 답했다.

이종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7%
10대 0%
20대 9%
30대 42%
40대 18%
50대 9%
60대 0%
70대 0%
여성 23%
10대 0%
20대 4%
30대 12%
40대 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병 보일 때 삼가해야 할 점

병 보일 때 삼가해야 할 점

◆화장하지 말아야 한다. 망진(望诊)은 의사가 병을 진찰하는 기본방법중의 하나이다. 화장을 하게 되면 병세를 감추고 의사가 환자의 피부와 안색을 관찰하는데 영향을 주게 된다. ◆혀를 물들이는 음식이나 약을 먹지 말아야 한다. 혀는 중의에서 오장륙부를 관찰하는

올 정월 대보름 가장 큰 슈퍼문 등장

올 정월 대보름 가장 큰 슈퍼문 등장

(흑룡강신문=하얼빈) 오는 19일은 정월 대보름이다. 당일은 올 들어 두 번째 슈퍼문이 밤하늘에 등장할 예정이고 이번 슈퍼문은 올해 들어 가장 큰 슈퍼문일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정월 대보름의 명절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특히, 이번에 뜨는 슈퍼문은 눈이 내리는 2월

이번 주 기온 높고강수량 적어

이번 주 기온 높고강수량 적어

18일, 주기상국에 따르면 이번 주(18일-24일) 평균기온이 높고 강수량은 적을 전망이다. 이번 주 평균기온은 지난해 동기보다 5.8도 높고 지난주보다 무려 8.2도 상승한 섭씨 령하 2도에 달하고 평균강수량은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2밀리메터가량 감소한 1밀리메터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