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中 인터넷 이용자 7억명…인구 절반 넘어

[조글로미디어] | 발행시간: 2016.03.15일 09:33
온라인 주식거래·결제 부문 급성장…66%는 스마트폰으로 웹서핑 즐겨



지난해 말 현재 중국의 인터넷 이용자는 6억8800만명으로 미국 인구의 배를 웃돈다. 중국의 신규 인터넷 이용자 가운데 66% 이상이 스마트폰으로 인터넷 서핑을 즐긴다. 베이징(중국)=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진수 기자] 중국의 인터넷 역사에 큰 획이 그어졌다. 사상 처음 인구의 절반 이상이 인터넷 이용자로 밝혀진 것이다.

최근 공개된 중국인터넷네트워크센터(中國互聯網絡信息中心)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중국의 인터넷 이용자는 6억8800만명으로 미국 인구의 배를 웃돈다.

중국의 신규 인터넷 이용자는 모바일 시대에 태어난 이들이다. 이들 중 66% 이상이 스마트폰으로 인터넷 서핑을 즐긴다.

더 흥미로운 것은 중국의 인터넷 이용자들 사이에서 일고 있는 변화상이다. 센터에 따르면 인터넷에서 가장 높은 성장률을 기록한 부문이 온라인 주식거래 및 결제다. 온라인 주식거래와 결제 부문 이용자는 지난해 각각 54%, 37% 늘었다.

이에 중국 인터넷 업체 텐센트(騰迅)홀딩스와 알리바바(阿里巴巴)그룹이 공동 출범시킨 온라인 결제업체 앤트파이낸셜, 스마트폰 제조업체 샤오미(小米)를 등에 업은 타이거브로커스(老虎證券)의 앞날은 환해졌다.

중국의 온라인 결제와 전자상거래 부문이 급성장한 것은 지난해다. 중국의 인터넷 이용자 가운데 60%가 온라인 결제, 전자상거래 서비스를 이용 중이다. 온라인 주식ㆍ펀드 거래는 9% 성장하는 데 그쳐 아직 갈 길이 멀다. 온라인 뱅킹ㆍ여행예약ㆍ비디오 부문은 각각 성장률 19%, 17%, 16%를 기록했다.

이용률이 떨어진 부문도 있다. 인터넷 전자게시판(BBS)이 바로 그것이다. 검색포털 바이두(百度)의 BBS인 티에바가 좋은 예다.

중국에서 한때 뜨거운 인기를 모은 BBS가 서서히 사양길로 접어든 것은 텐센트의 위챗, 시나(新浪)의 웨이보(微博) 등 모바일 인스턴트 메시징과 소셜네트워크에 밀린 탓이다. 지난해 말 BBS 이용률은 8% 줄었다.

한편 지난달 23일(현지시간) 페이스북이 내놓은 '세계 인터넷 접근성' 연례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세계 인터넷 사용 인구는 32억명으로 전년보다 2억명 정도 증가한 듯하다. 이는 가용 데이터와 소득이 는 덕이다.

반면 세계 인구 41억명은 여전히 인터넷을 사용하지 못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인터넷 사용을 가로막는 요인으로 인터넷 기반시설 근접성, 사용 비용, 콘텐츠의 유용성, 개인의 인터넷 사용 기술과 문화적 환경이 꼽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 인구 약 10억명은 문맹이어서 인터넷 혜택을 누리지 못하고 있다. 근본 변화가 없는 한 오는 2020년에도 세계 인구 30억명이 인터넷 문맹 상태로 남게 될 듯하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10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동산촌 순두부 문화재로 신청

왕청현 동광진 동산촌의 백년 동안 이어내려온 순두부제조공예가 현급 무형문화재로 신청돼 화제로 되고 있다. 료해에 따르면 동산촌은 왕청현 기타 지역에 비해 해발고가 100여메터 높고 평균 일조시간이 타 지역보다 2시간 정도 더 길다. 이러한 지리적 우세는 량질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전방위로 조사하고 견결히 정돈하며질을 보장해 처리정돈임무 완수해야강치영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사업 독찰 조사연구시 강조

일전, 성당위 상무위원이며 주당위 서기인 강치영은 돈화시에서 ‘위법온실주택’문제 전문처리정돈 사업에 대해 독찰, 조사연구를 진행했다. 그는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습근평 총서기의 중요지시 정신을 참답게 학습, 관철하고 중앙과 성당위의 포치요구를 견결히 시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마음속에 일을 두고 손에 일거리가 있어야 하며 혁신적이고실무적으로 일하여 올해 각항 임무목표를 높은 품질로 완수해야

18일, 주장 김수호가 주정부 당조 2019년 제1차 확대회의를 소집, 사회했다. 회의는 각 현(시)정부와 주발전개혁위원회의 2019년 ‘세가지 틀어쥐기’시달 정황에 관한 회보 및 주자연자원국, 주생태환경국의 태도표명 발언을 청취하고 주정부 당조성원들의 분관 부문 20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