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솔로몬 제도 7.7 강진…진원 해저 48km 인명피해 없었다

[기타] | 발행시간: 2016.12.09일 11:08

9일(현지시간) 남태평양 솔로몬제도 인근 해역에서 규모 7.7의 강진이 발생했다. (출처=USGS) © 뉴스1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남태평양 솔로몬제도에서 9일(현지시간) 규모 7.7의 강진이 발생해 일대에서 강한 진동이 감지되고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 우려했던 인명 또는 시설물 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PTWC)는 지진 초반 "광범위하고 위험한" 쓰나미 파도가 일 수 있다며 해안가 저지대 주민들에 대피령을 내렸지만 3시간 만에 경보를 해제했다.

지진은 오전 4시38분 솔로몬제도 키라키라섬에서 서쪽으로 68km 떨어진 해저 48km 지점에서 발생했다.

지진 발생 약 4시간만에 규모 6.5의 여진이 같은 지점에서 한차례 일어났다.

지진으로 인해 솔로몬제도 일부 지역에 전기공급이 끊기고 짚으로 만든 가옥들이 무너지는 경우도 있었지만 대규모 피해는 없었다.

키라키라 경찰 관계자는 "일부 주택들이 파손됐지만 다친 사람은 없었다. 경찰서 기록저장실에 있는 문서들이 떨어지기는 했다"고 말했다.

진동은 수도 호니아라에서도 강하게 느껴질 정도였다.

구호단체 월드비전의 한 관계자는 흔들림이 30~45초동안 이어졌지만 물건이 떨어지거나 하지는 않았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호주 지형연구소의 휴 글랜빌 연구원은 진원이 해저에 위치한데다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거의 없어 피해가 적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글랜빌 연구원은 "이 지역에 강진이 일어나도 피해가 거의 없는 이유는 지질판 경계가 해안에서 떨어져 있기 때"문이라며 "작은 쓰나미가 발생했지만 파도는 50cm도 되지 않았다. 대부분 솔로몬제도와 바누아투 해안에 도착했으나 위험한 상황은 지났다"고 말했다.

lchung@

뉴스1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잠 안 올 땐 일어나라...숙면 전략 5

피곤이 풀릴 만큼 깊고 달게, 그리고 실컷 자는 것. 모두가 꿈꾸는 일이다. 어떻게 해야 할가? 영국의 '가디언'이 미국 버클리의 캘리포니아대학에서 신경과학과 심리학을 가르치는 매튜 워커 교수의 조언을 다섯가지 소개했다. ◆ 어둠 = 건강한 수면 사이클을 정하는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 색맹까지 유발한다

흡연이 색맹을 유발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럿거스대학 행동건강치료 연구실장인 스티븐 실버스타인 교수 연구팀이 담배를 피우는 134명(25~45세)을 대상으로 색맹 여부와 정도를 조사했다. 이들은 시력 또는 교정 시력이 정상이였고 71명은 평생 하루 1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심양 서탑 조선족로인협회, 윷놀이로 정월대보름 맞이

(흑룡강신문=하얼빈) 정월대보름날인 2월 19일, 심양시 화평구 서탑지구조선족로인협회는 도문사회구역 활동실에서 정월대보름 윷놀이 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첫 협회행사라 분위기가 뜨거웠으며 로인들이 그동안 하고 싶은 말을 서로 나누며 서로 설인사를 하는 훈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