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건강/의료
  • 작게
  • 원본
  • 크게

걷지 않으면 다리 건강 해칠 수 있어

[중국조선어방송넷] | 발행시간: 2017.09.07일 09:51
최근 길거리에서 전동 킥보드를 타고 이동하는 사람을 적지 않게 볼 수 있다. 바쁜 현대인들에게 짧은 거리도 빠르고 편하게 이동하는 킥보드는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하지만 현대 문명의 이기는 인류에게 늘 이롭지만은 않다. 인체는 걷도록 만들어졌다. 직립보행을 하고 걷기 때문에 하지의 정맥혈류가 심장을 향해 중력을 이기고 올라갈 수 있다.

동맥은 심장이라는 펌프가 끊임없이 신선한 혈액을 조직 구석구석까지 힘차게 밀어준다. 하지만 정맥은 펌프가 없다. 다만, 걷거나 움직일 때 하지 근육들이 수축하면서 정맥피를 심장까지 올려보내 준다.

하지정맥류 환자가 해마다 늘고 있고 하지정맥류로 치료받는 환자 수도 가파른 증가 추세에 있다. 이는 현대인의 생활 습관과 밀접한 연관이 있다.

책상에 앉아서 공부할 때, 일할 때, 대중교통을 이용한 출퇴근 시간, 심지어 퇴근 후 회식에서도 하루 중 대부분 시간을 다리 근육은 거의 사용하지 않으며 다리를 항상 심장보다 낮은 곳에 둔다.

이렇게 되면 하지 정맥 혈류의 정체가 가중될 수밖에 없다. 이런 생활 방식을 오래 지속하면 하지정맥의 역류가 생길 확률이 높아진다.

짧은 거리는 가급적 걷거나 자전거를 타면 하지 정맥의 정체를 예방할 수 있고 오래 앉아 있거나 서 있을 때는 부동자세를 유지하기보다는 뒤꿈치를 들어 올려 종아리 근육을 수축시키는 운동을 한다.

특히 1시간에 2번 정도 3분간 움직이는 ‘1!2!3!’ 을 습관화하면 다리 건강을 지킬 수 있을 것이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빈곤층부축 일선에서 활약하는 부부

왕청현인민병원 후근보장중심 부주임이며 왕청현 춘양진 춘양촌 촌주재 제1서기인 조록곤(39세)과 촌주재 사업대 사업일군 양단(37세) 부부는 빈곤해탈 난관공략 사업에서 빈곤층부축 간부로서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발휘하고 있다. 설련휴가 끝난 11일 아침, 조록곤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올해 이 두 부류의 사람들, 양로금 더 많이 올라

전국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의 최저표준은 2018년 인당 매달 88원으로 인상되였다. 전국 최저표준이 인상됨에 따라 2019년 여러 지역의 기초양로금도 따라서 오르게 된다. 현재 일부 지방에서 우선 도시농촌주민기초양로금을 인상했는데 이 두 부류의 사람들의 양로금

백성열선 0218

백성열선 0218

4.5톤 화물차량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나요? 문: 2019년 1월 1일부터 4.5톤 화물차량의 영업증과 운전수 자격증을 취소했습니까? 답: 연길시교통운수관리소에 따르면 2019년 1월 1일부터 각 지역 교통운수관리부문은 총질량이 4.5톤 이하의 일반 화물차량에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