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정치 > 국제시사
  • 작게
  • 원본
  • 크게

해외언론: 시진핑 방미, 中美관계 방향 진일보 제시할 것

[기타] | 발행시간: 2015.09.14일 13:53
[신화사 베이징 9월 14일] 해외언론의 보도에 의하면 양제츠(楊潔篪) 중국 국무위원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이번달 진행하게 될 미국방문은 긍정적인 성과를 얻을 것이라 기대했다.

양제츠는 중국과 미국 사이에는 협력 가능한 영역이 많다고 지적하면서 각 지역 및 세계의 평화, 안정과 발전을 위해 양국은 반드시 협력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시진핑 주석의 이번 방문이 실제적 성과를 얻을 것이며 아시아태평양지구 나아가서 전 세계의 발전을 추동할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그는 전했다.

정부 당국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양지에츠는 시진핑 주석의 미국방문은 “중미관계의 방향을 진일보로 제시해줄 것”이라 밝혔다.

홍콩 “신보(信報)”는 9월 12일 보도에서 시진핑 주석의 이번 방문은 국가적 방면에서는 신형 대국관계를 건설하기 위한 것이며 개인적 방면에서는 최고지도자의 국제적 이미지를 세우기 위한 것이라 서술했다. 지난해 12월, 하버드대학 케네디스쿨 포털 홈페이지가 “세계 주요국가 지도자 이미지”에 관해 진행한 세계적 설문조사에서 시진핑 주석은 1위를 차지했다. (번역/신화망 한국어판)

출처 : 신화망 한국어판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새로 개통하는 렬차, 환인현서 통화까지 50분 걸린다

 4월 9월 료녕성과 길림성 잇는 또 한갈래 철도 개통 료녕성 환인만족자치현 경내 전(본계현 전사부)- 환 (환인현) 철도 건설이 6년간의 건설을 거쳐 4월 9월 정식 통차운행에 들어간다. 이 철도는 료녕성과 길림성을 련계하는 또 한갈래 철도로서 환인현에서 심양까지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18’ 로씨야산불 길림성 부상자 한명 없이 박멸

3월 22일, 길림성응급관리청에 따르면 길림성에서는 ‘3.18’로씨야산불의 국경선 진입을성공적으로 차단하였으며 우리 성에서는 부상자가 한명도 나오지 않았다. 3월 18일 14시 5분경, 훈춘시 경신진과 접경한 로씨야측에서 삼림화재가 발생하여 변경선을 위협했다. 화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길림성 인구당 가처분소득 2만 2798원, 전국 18위

“국가통계국에서 일전에 공포한 2018년 전국 인구당 가처분소득 순위에서 길림성은 2만 2798원으로 전국 18위를 달렸다”고 길림성인민정부 뉴스판공실에 22일에 전했다. 기자가 료해한데 의하면 길림성은 전국 표준(2만 8228원)보다 5430원이 낮았고 전국 최고수준인 상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