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국제사회
  • 작게
  • 원본
  • 크게

日, 조선 핑계 미사일 방어에 15년간 약 2조엔 쏟아부어

[기타] | 발행시간: 2017.12.14일 06:48

일본이 2004년도에 도입을 시작한 탄도미사일 방어(BMD) 시스템 정비와 관련한 예산 누계가 2018년도 예산안을 포함해 2조엔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고 마이니치신문이 13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조선의 핵·미사일 개발에 따라 최신 장비를 도입하면서 거액의 재정 지출이 누적돼 최근 15년간 일본의 BMD 시스템 관련 비용이 2조엔을 돌파할 것으로 추산된다.

일본은 이지스함에 탑재하는 해상배치형 요격미사일 'SM3'와 이동 가능한 지상배치형 요격미사일 'PAC3'로 적의 탄도미사일을 요격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밖에 탄도미사일을 탐지하는 고성능 레이더 'FPS5'도 갖췄다.

마이니치는 일본이 여기에 지휘통제시스템 구축 등을 포함해 2004~2017년도에 이미 1조8천450억엔을 지출했다고 보도했다.

2018년도 예산 요구안에는 기존보다 사거리가 연장된 신형 요격미사일 'SM3블록 2A', 경계관제 레이더 'FPS7'의 구입 및 정비 등으로 1천791억엔이 포함됐다.

오는 19일 각의(국무회의)에서 도입을 의결할 육상배치형 요격시스템 '이지스 어쇼어'에 대해선 2017년도에 조사비를 포함하고 2019년도 이후에 도입비를 본격적으로 편성할 방침이다.

그러나 도입비는 당초 추산보다 늘어날 전망이다. 방위성은 전날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도입하기로 한 이지스 어쇼어 1기당 설치 비용이 당초 800억엔에서 1천억엔 정도로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2기 도입에 필요한 실제 비용은 2천억엔 규모로 증액될 것으로 보인다. 외신

출처:료녕신문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10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우리나라 1월 말 외환보유액 소폭 증가

우리나라 1월 말 외환보유액 소폭 증가

[인민망 2월 14일] 지난 11일 국가외환국 데이터에 따르면, 올해 1월 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3조 879억 달러로 지난해 12월 말보다 152억 달러, 0.5% 증가했다. 왕춘영(王春英) 외환국 대변인은 올해 1월 중국 외환 시장 수급은 기본적으로 균형을 이뤘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국내최대 류통사 선언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국내최대 류통사 선언

[중국 이슈] “완다백화점 쑤닝 인수 공식화 하나?“ 쑤닝 중국 최대 유통사 선언 봉황망12일 보도에 따르면 장근동(张近东) 쑤닝 회장은 신춘단배식에서 완다백화점(이하 완다백화점) 산하 백화점 37곳을 전격 인수한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완다에 가까운 인사들은 반다

우리나라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우리나라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중국 경제] 중국 수출입 안정세...“이젠 품질 향상에 매진할 때“ 14일 세관총서에 따르면 올 1월 우리나라 화물무역 수출입 총액은 2조730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7% 증가했다. 수출은 13.9% 늘어난 1조5300억원, 수입은 2.9% 늘어난 2711억6000만원으로 1.2배 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