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난 이혼 안 하고 잘 산다” 나르샤, 탁재훈 공격...무슨 일?

[나남뉴스] | 발행시간: 2023.12.01일 14:45



나르샤와 탁재훈(나남뉴스)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출신의 가수 나르샤(41)가 탁재훈(55)을 향해 “난 이혼 안 하고 잘 살고 있다”며 탁재훈을 공격했다.

나르샤는 최근 탁재훈이 진행을 맡고 있는 유튜브 채널 ‘노빠꾸탁재훈’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채널 ‘노빠꾸탁재훈’은 이날 ‘나르샤, 이것저것 열심히 하시는 한 때 골반 돌리던 아주머니’라는 제목의 18분짜리 영상을 업로드했다.

영상에서 탁재훈은 “여기는 가정 상담하는 곳이 아니다. 남편 놔두고 왜 엄한 남자한테 와서 고민 상담을 하느냐”고 따졌다.

이에 나르샤는 “나는 집순인데 누굴 만나서 무슨 얘기를 하느냐”고 답하자 탁재훈은 “그럼 남편분하고 집에서 뭐 하느냐”고 재차 물었다.

나르샤는 “남편은 제가 자는 시간에 들어오고 제가 나가는 시간에 자고 그런다”고 하자 탁재훈은 “그게 결혼 생활이냐”며 짓꿏은 질문을 이어가는 등 공격을 퍼붓기 시작했다. 그런데 나르샤는 이에 질세라 반격에 나섰다.

그러면서 나르샤는 돌싱(돌아온 싱글)인 탁재훈을 향해 “그래도 나는 이혼 안 하고 잘 산다”고 받아치자 둘은 폭소하기 시작했다.

그도 그럴 것이 나르샤는 결혼 8년차에 접어 들었음에도 불구하고 남편과 변함 없는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나르샤는 8년 전 동갑내기 남편과 결혼했으나 식은 올리지 않았다. 단둘이 여행을 다녀오면서 결혼식을 대신한 것. 나르샤의 남편은 일반인 훈남으로 쇼핑몰 대표를 지내고 있다.

반면 탁재훈은 지난 2001년 결혼했으나 2015년 이혼한 뒤 지금까지 싱글로 지내고 있다. 전처 사이에는 1남 1녀를 두고 있다.

아직까지 돌싱으로 지내고 있는 탁재훈이 짓꿏은 질문을 계속 퍼붓자 나르샤가 반격한 것이다.

한 네티즌은 나르샤 이혼 언급에 “나르샤 이혼은커녕 남편과 알콩달콩 결혼 생활 잘하고 있다. 탁재훈도 좋은 분 만나 재혼했으면 좋겠다”고 댓글을 남겼다.

해당 영상은 업로드된 지 24시간이 채 지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벌써 50만 조회수를 넘어섰다.

실제로 이 영상은 12월 1일(금) 현재 57만 회의 조회수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 유튜브 채널 ‘노빠꾸탁재훈’의 구독자 수는 146만 명이다.

나르샤, 2006년 4인조 걸그룹으로 데뷔



사진 출처: 나르샤 인스타그램

1981년 12월 28일 서울 관악구 봉천동에서 태어난 나르샤(본명: 박효진)는 서울중곡초등학교, 중화중학교, 미림여자고등학교, 동아방송예술대학교(영상음악계열 보컬과)를 졸업했다.

2006년 3월, 4인조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로 데뷔한 나르샤는 이 그룹에서 리드보컬을 맡았다. 브라운아이드걸스는 수많은 히트곡을 내며 대중들로부터 사랑을 받았다.

브라운아이드걸스는 아직 해체된 그룹은 아니다. 다만 지난 2019년 리메이크 앨범을 발매한 이후 후속곡을 내지 않고 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33%
40대 67%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은 습근평 총서기가 직접 계획, 포치하고 추진해온 중대한 국가전략이다.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 발전계획 요강'이 공식 발표된 5년 동안, 광동-홍콩-마카오 대만구는 국제 일류의 도시권을 건설하는 목표를 향해 박차를 가하여 새로운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와 대곡창에 관한 대화

흑토지는 흑룡강의 독특한 자원우세이고 농업은 흑룡강의 지주산업의 하나이다. 2월 22일, 야부리포럼 '흑토지와 대곡창' 분포럼에서 어떻게 자원우세를 충분히 발굴하고 흑토지를 보호하며 대곡창을 튼튼히 건설할 것인가가 하는 것이 회의에 참석한 기업가들의 열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북국 풍광 감상하며 룡강 미식 맛본다

흑룡강성에는 아름답고 신기한 자연경치와 다채로운 민속문화가 있을 뿐만 아니라 독특한 특색을 지닌 지방 미식도 많이 있다. 땅이 넓고 풍요로운 흑룡강은 혀끝에 감칠맛이 도는 음식들을 많이 탄생시켰다. 흑룡강 특색 미식 공략을 함께 알아보기로 하자. 할빈: 과포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 열려

2월 19일, 할빈 도리구 중앙대가에서 조직한 정월 대보름 초롱 수수께기 맞추기 활동이 많은 관광객과 시민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100여개의 수수께기가 빨간 초롱 아래에 걸려있어 100년 력사를 자랑하는 중앙대가에 명절 분위기를 더해주었다. 수수께기를 맞춘 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