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우산으로 위험 처한 ‘길냥이’ 구한 中 초등학생들

[기타] | 발행시간: 2018.04.08일 13:23

높은 천막 위에서 오도 가도 못 한 채 서성이던 새끼 고양이가 소학생들의 기지로 구조됐다. 소학생들은 우산을 뒤집어 고양이를 받아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5일(현지시간) 중국 쓰촨성에서 촬영된 영상을 소개했다. 신문은 이 영상이 3일 쓰촨성에서 촬영됐다고 설명했다. 영상에는 교복을 입은 소학교 남학생 두 명이 등장한다.

길을 지나던 아이들은 건물 2층 높이에 설치된 천막 위에서 발목을 잡힌 새끼 고양이를 발견했다. 구조 신호를 보내는 것 같은 간절한 울음소리는 아이들의 발걸음을 멈춰 세웠다. 아이들은 고양이를 구하기 위해 애를 쓰기 시작했다.

유일한 도구는 우산뿐이었다. 아이들은 이 우선으로 고양이를 한쪽으로 몰았다. 그러더니 우산을 펼쳐 거꾸로 들었다. 그물망 같은 안전장치로 삼은 셈이다. 아이들은 뒤집은 우산을 들고 새끼 고양이가 뛰어내릴 때까지 기다렸다.

잠시 망설이던 새끼 고양이는 멈칫멈칫하다가 학생들의 의도를 알았는지 우산으로 뛰어내렸다. 아이들은 고양이를 무사히 받아냈다. 위험에 처한 동물을 외면하지 않고 구조한 아이들의 따스한 마음과 순수한 모습은 사람들에게 따뜻한 감동을 선물했다.

해당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그동안 위험에 처한 사람과 동물을 그냥 지나쳤던 내 모습을 반성하게 된다” “아이들의 예쁜 마음이 정말 감동적이다”라며 학생들을 칭찬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9%
10대 0%
20대 5%
30대 18%
40대 29%
50대 16%
60대 1%
70대 0%
여성 31%
10대 0%
20대 2%
30대 19%
40대 10%
50대 1%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김옥 정협위원, 칭다오시 변호사업계 섭외우수인재상 수상

시남구 팔대관호텔에서 정협 제13기시남구위원회 제4차회의에 참가한 김옥 변호사. (흑룡강신문=칭다오)칭다오시 시남구에서 연속 3기 정협위원(政协委员)을 맡아온 베이징시잉커변호사(칭다오)사무소의 김옥 변호사가 1월 14일 중공 칭다오시변호사항업위원회로 부터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목단강시조선족소학교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에서 준우승을

(흑룡강신문=하얼빈)일전 2019-2020년 흑룡강성 청소년눈밭축구경기가 할빈정보공정학원운동장에서 성황리에 막을 열었다. 도합 88개 학교에서 참가한 이번 눈밭축구경기는 고중, 초중, 소학교 3개 단계로 나누어 리그전으로 진행하였다. 소학조는 도합 44개 팀이 참가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림구현교육중심학교당지부 빈곤학생가정을 찾아 뜨거운 사랑을 전달

(흑룡강신문=하얼빈)엄동설한의 추위도 뜨거운 사랑앞에서는 따사로움을 느낀다. 빈곤가정의 학생들이 유쾌한 분위기속에서 춘절을 맞으며 또한 마음속으로부터 진정 학교라는 대가정과 선생님들의 뜨거운 사랑을 느끼게 하고 가일층 빈곤학생들에 대한 관애를 체현하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0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