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 작게
  • 원본
  • 크게

15명 생명 앗아간 중경 버스 추락사고 원인 알고보니 헉~

[기타] | 발행시간: 2018.11.02일 19:00
10월 28일 중경 버스 추락으로 15명 생명을 앗아간 사고원인이 오늘 밝혀졌는데, 어이없게도 난동을 부리던 승객과 버스 기사 간 몸싸움 때문이었습니다.

이 사고로 13명이 숨지고 2명은 실종됐습니다.

사고 발생 닷새만에 버스 내부 CCTV가 공개됐습니다.

한 여성 승객이 갖고 있던 휴대전화로 운전기사를 때리자, 기사도 오른손으로 맞받아칩니다.

5분간 이어진 다툼 끝에 기사가 운전대를 놓치면서 버스는 60여미터 아래 강물로 곤두박질 칩니다.

기사는 사전에 공사 때문에 정류장에 정차하지 못한다고 알렸지만 이를 듣지못한 승객이 흥분한 나머지 항의하며 손찌검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69%
10대 1%
20대 2%
30대 27%
40대 20%
50대 16%
60대 2%
70대 1%
여성 31%
10대 0%
20대 3%
30대 15%
40대 9%
50대 2%
60대 1%
70대 0%

네티즌 의견 1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다만 우리 조선족은 이런 일이 없으쓰면 합니다.
답글 (0)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리극강:다자주의와 자유무역 확고하게 수호해야

리극강:다자주의와 자유무역 확고하게 수호해야

리극강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 원탁대화회의 진행 11월 21일,리극강이 북경 조어대국빈관에서 제4차 ‘1+6’ 원탁대화회의를 가졌다. 21일 오전, 국무원 총리 리극강이 북경 조어대 국빈관에서 세계은행 행장 데이비드 맬패스, 국제통화기금기구 총재 크

김우빈 청룡영화상 참석…투병 2년 6개월만 복귀

김우빈 청룡영화상 참석…투병 2년 6개월만 복귀

배우 김우빈이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참석, 비인두암 투병 이후 처음으로 공식석상에 섰다. 김우빈은 21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리는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김우빈이 공식석상에 서는 것은 2017년 비인두암 진단으로 활동을 중단한

李총리,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원탁대화회의 진행

李총리, 주요 국제경제금융기구 책임자와 "1+6"원탁대화회의 진행

이극강 국무원 총리가 21일 오전 베이징 조어대 국빈관에서 데이비드 맬패스 세계은행 총재,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 총재, 알란 볼프 세계무역기구 부간사장, 가이 라이더 국제노조기구 간사장, 안겔 구리아 경제협력발전기구 사무총장, 랜덜 퀄스 금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19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뉴스 - 위챗공식계정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