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연예 > 연예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장춘영화제 하이라이트―‘온라인 영화 전시회’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0.09.07일 12:50
9월 5일, 제15회 중국장춘영화제(이하 ‘영화제’)가 막을 올린 가운데 더 많은 영화팬들이 영화제의 풍채를 한몸으로 느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본회 영화제는 ‘온라인 영화 전시회’를 특별 설치했다.

9월 4일부터 이번 영화제 매체 협력파트너인 텐센트 영상은 특선한 40부의 우수 영화들을 인터넷에 올려 광범한 영화팬들이 집문을 나서지 않고도 ‘클라우드 영화 성회’를 맘껏 향수할 수 있게 했다.

‘온라인 영화 전시회’는 제15회 영화제 하이라이트의 하나로서 온라인 상영과 오프라인 관객 호응을 통해 내용과 형식의 새로운 돌파를 실현하는 데 취지를 두었다. 이번 영화제 ‘온라인 영화 전시회’는 기왕의 성적과 현재 창작 조류에 립각해 ‘금록풍채’, ‘경전에 경의를 드리다’, ‘영화 신생대’, ‘분발 새시대’ 등 4대 단원을 설치했다.

‘금록풍채’ 단원에서는 《백주의 화염(白日焰火)》, 《나는 약신이 아니다(我不是藥神)》 등 력대 ‘금록상’ 수상 영화들을 상영하고 ‘경전에 경의를 드리다’ 단원에서는 《탄알을 날게 하다(讓子彈飛)》, 《천궁에서 소동을 일으키다(大鬧天宮)》 등 중국어 고득점 영화를 회고한다. ‘영화 신생대’ 단원에는 《소년인 너(少年的你)》, 《전랑(战狼)》등 신예 영화인들의 가작들이 들어있으며 ‘분발 새시대’단원에서는 《나와 나의 조국》 등 새시대 주선률을 노래한 작품들을 집중해 상영한다.

이 밖에 이번 영화제 각 환절들도 모두 온라인에서 현장 보도를 하게 된다. 이처럼 제15회 영화제 많은 행사들이 ‘클라우드’에서 선을 보이면서 부동한 지역의 영화팬들도 함께 이번 영화 성회에 참여할 수 있게 되였다.

우리 함께 ‘클라우드’에서 영화의 매력을 한껏 감수해보자!


 




 /길림일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72%
10대 0%
20대 0%
30대 44%
40대 28%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28%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22%
50대 6%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 찾았다!

‘5.1’절 기간 두명의 사천성 아안시 보흥형 다와껑자풍경구에서 자각적으로 쓰레기를 주은 유람객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아름다운 설산 유람객’으로 불리웠다. 이 두명의 열성적인 유람객의 행위에 감사를 표하기 위해 아안시문화체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하학시간, 4시 반에서 5시 반으로 조정할 수 없을가?

이틀간 심양의 ‘4시 반 엄마단체’가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지난 11년간 자발적으로 설립된 ‘엄마단체’는 이웃들의 아이를 데려오는 중임을 주동적으로 떠맡았는데 학생규모는 4명에서 45명으로 발전되였다. 주변학교의 교원들도 가입했으며 무료바둑반,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류사우,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

최근, 장춘시록원구조선족소학교 2018년 졸업생 류사우(刘思雨, 15세)가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되였다. U17 국가녀자축구팀에 입선된 장춘대중탁월녀자축구구락부의 U15팀 선수 류사우  지난 4월 23일, 중국축구협회에서는 〈U17 국가녀자축구팀의 2021년 제2기 집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1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