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IT/과학 > 휴대폰/통신
  • 작게
  • 원본
  • 크게

텐센트, 2024 디지털과학기술 최전방 응용추세 발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2.20일 13:25
일전 텐센트는 보고를 발표해 디지털과학기술의 미래발전 추세와 응용 전망을 예측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고성능 계산, 량자 계산, 클라우드 계산과 변연계산이라는 ‘4대 계산'이 융합 관통되여 새로운 계산 양식을 탄생시키고 있다. 통용 인공지능이 점점 가까와지고 큰 모델이 다중 모드로 나아가며 AI지능체(Agent)가 차세대 플래트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지능형의 치리는 우리를 더욱 지혜롭고 안전한 미래로 이끌 것이다.

1. 고성능 계산의 ‘4산 합변(四算聚变)’

고성능 계산 군체, 량자 계산, 클라우드 계산(云计算) 등 ‘4산 합변’은 새로운 방향으로 진화하고 있다. 또 량자칩의 모듈식과 칩 상호 련결은 더 빨리 실용적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추진하게 된다. 계산력 클라우드 써비스가 더욱 보급되여 과학계산의 모의 응용 수요가 대폭 증가할 것이다.

2. 다중 모드 AI 지능체 진척 가속화

통용 인공지능이 점점 가까와지고 큰 모델이 다중 모드로 나아가면서 AI 지능체가 차세대 플래트홈이 될 것으로 보인다. 단측(端侧) 대형 모델은 배치를 가속화하거나 향후 상호 작용의 새로운 입구가 될 것이다. 인공지능이 수학적 추리, 신약 개발, 재료 발견, 단백질 합성 등의 분야에서 실력을 발휘하면서 ‘AI 과학자’의 등장이 가속화될 전망이다.

3. 인공지능, 인간형 로보트 ‘손, 뇌’진화 가속화

최근 몇년 동안 인간형 로보트 기술의 진화가 가속화되여 이미 과학기술 경쟁의 신고지, 미래 산업의 새로운 코스, 경제발전의 새로운 엔진이 되였다.

4. ‘인공지능+', 유전자를 계산하고 해석하는 생명 비밀번호

인공지능은 유전자학 혁신의 핵심 추진력이 되여 유전자 서렬 분석, 유전자 편집, 유전자 합성 등과 융합하여 발전하고 있다. 농업생물 육종 분야에서 ‘AI+' 생물기술은 육종 4.0시대의 도래를 가속화하고 의료건강 분야에서  ‘AI+' 유전자 계산은 개성화 건강 예측을 실현하는데 조력하게 된다.

5. 디지털 상호작용 엔진, 슈퍼 디지털 장면 자극

디지털 상호작용 엔진은 물리모의, 3D 모델링, 실시간 렌더링(渲染) 등 다양한 첨단 기술을 통합한 문화, 과학기술 융합의 전형적인 산물이다. 현재 디지털 상호작용 엔진은 이미 산업제조, 항공 우주 등 다원적 분야에 광범위하게 응용되여 실시간 가상세계를 구축하고 허실 상호작용을 실현하는 핵심 도구집이 되였다.

6. 뇌기계 접속(接口)이 의료 돌파에서 상호작용 혁명으로

디지털기술 특히 인공지능의 지속적인 돌파가 계속되면서 생물 상용성 전극, 미세 창조 이식 등 핵심기술의 진전으로 뇌기계 접속은 가속화 발전 추세를 나타낼 것이다.

7. 실감형미디어로 3D 현장 탄생

보다 사실적이고 다양한 미디어 콘텐츠 표현과 사용자 상호작용 능력을 지원하기 위해 멀티미디어 데이터 형식은 2D 평면에서 3 자유도, 6 자유도의 3D 립체공간으로 되고 있다. 파노라마 비디오, 3차원 재구성, 자유 시각, 현실과 가상의 융합 등 3D 미디어 기술이 핵심이 됐다. 앞으로 동영상은 실감형 체험, 고능률 생성으로 사람의 눈 시각에서 기계 시각으로, 소비급에서 산업단으로 일층 확장될 것이다.

8. 위성ㅡ지구간 직통 통신네트워크

휴대전화의 직접 련결기능을 갖춘 위성이 성공적으로 발사됨에 따라 위성ㅡ지상 직통 통신이 인터넷으로 전면 보급되기 시작했다. 가장 뚜렷한 추세중의 하나가 광대역과 협대역이 결부된 실시간 통신과 비상 통신 제품에 대한 새로운 수요인데 이는 음성과 비디오 압축 기술에 대한 새로운 수요를 불러왔다. 또 하나의 중요한 추세는 사물 인터넷의 폭발이다.

9. EVTOL 출항 가속화, 항공교통 새시대

도시화의 진척이 가속화됨에 따라 친환경적이고 고능률의 교통방식에 대한 인류사회의 수요가 날로 절박해지고 있다. 전기 수직 리착륙 항공기(EVTOL)로 구동되는 항공 교통은 저고도 경제발전을 추진하는 핵심 엔진으로 되였다. 당면 순 전기로 추진하는 EVTOL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리튬전기의 기념비적인 돌파는 EVTOL의 항속 거리를 대폭 향상시켜 중장거리 공중 교통 수행을 위해 기술적 기초를 다질 것으로 기대된다.

10. 다에너지 실시간 협동으로 가상발전소 재창조

공업화, 대형 모델, 신에너지 자동차 등 전력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전력 구조도 반드시 변혁을 가져와야 하고 디지털화 보조 전력망의 평행도 강력한 수요가 되였다. 또 디지털화가 통합된 후 광역가상발전소가 현실화된다.

/신화넷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법치길림 법치정부 법치사회 일체화 건설 견지하고 전면 의법치성 제반 사업 더욱 큰 성과 이룩하도록 추동해야 4월 18일, 길림성 당위 서기, 성당위전면의법치성위원회 주임 경준해가 제12기 성당위 전면의법치성 위원회 2024년 제1차 전체(확대)회의 및 법치잽행보고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하고 싶은 말 많지만" 서예지, 김수현 소속사 결별 후 '근황 사진' 공개

사진=나남뉴스 배우 김수현이 tvN '눈물의 여왕'으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배우 서예지의 근황도 언급되고 있다. 눈물의 여왕에서 김지원과 부부로 출연 중인 김수현은 이번 드라마에서도 찰떡 케미를 자랑하며 수많은 과몰입 팬들을 양산하고 있다. 출연했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3주간 쉽니다” 결혼 앞둔 이선영 아나운서, 남편 누구?

이선영(35) 아나운서 이선영(35) 아나운서가 다음주 결혼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결혼식 이후 3주간 휴가를 떠난다고 밝혔다. 이선영 아나운서는 최근 방송된 ‘MBC 라디오 정치인싸’를 통해 결혼식을 올린 뒤 3주간 다른 진행자가 대신 자리를 맡게 된다고 설명했다.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헐리우드 진출합니다” 김지훈 버터플라이 출연 확정

배우 김지훈(44) 드라마 ‘이재, 곧 죽습니다’에서 사이코패스 사업가로 변신해 이목을 끌었던 배우 김지훈(44)이 헐리우드에 진출한다. 김지훈의 헐리우드 첫 작품은 아마존 프라임 오리지널 시리즈 ‘버터플라이’로, 이 작품은 동명의 그래픽노블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