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자 앱 | | 모바일버전
뉴스 > 문화/생활 > 문화생활일반
  • 작게
  • 원본
  • 크게

반석 소해서현상, 길림시 문화브랜드로

[길림신문] | 발행시간: 2024.05.23일 13:09



반석박물관 서예 전각 전시 현장

5월 18일, 부신립 서예 전각 작품전이 반석시 박물관에서 개막되었다.

이번 활동은 반석시당위 선전부와 반석시 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관광국, 반석시문화련합회가 공동으로 주최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길림시서예가협회 부주석 부신립의 82점의 정품 력작이 전시되였는데 6월 30일까지 지속된다.

길림시서예가협회 주석 성국흥은 축사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다년간 부신립은 '반석 소해서(小楷)현상'의 선도자로서 반석 서예예술의 발전을 이끌었고 도시가 아름다운 문화 명함을 만들도록 도왔다.”

반석시 문학예술련합회 주석 겸 서예협회 주석인 고중지는 '반석 소해서현상'은 수년전 성국흥선생의 도움을 받아 뽑아낸 것이라고 소개했다.



현장에서 작품 창작을 하고 있는 서예가들

반석서예가협회 전임 주석 부신립의 영향과 선도하에 협회의 4명 회원이 소해서체로 중국서예가협회에 가입했고 30여명이 길림성서예가협회에 가입했으며 20여명 회원이 소해서체로 전시회에 참가하거나 상을 받았다.

현재 반석에는 소해서체 창작자가 100여명 있다.

'반석 소해서체'는 제4회 온주 국제패션문화창의산업박람회에 서예업계 대표로 유일하게 초청받기도 했다.

반석시문예련합회는 또 반석 출신의 서예가들인 등연광, 최보국, 채화립, 창홍재 등을 조직해 반석 서예애호가들을 도와 '반석소해서체'의 전반적인 수준을 끊임없이 향상시키고 있다.

오늘날, 반석시에서는 소해서체를 배우고 소해서체를 쓰는 풍조가 이미 널리 퍼져 있다.

다년간의 축적을 통해 '반석 소해서현상'은 반석의 중요한 문화 브랜드가 되였고,또한 반석문화산업의 발전을 촉진했다.

현재, '반석 소해서현상'은 매년 100만원의 수입을 창출하고 있다.

/강성일보

뉴스조회 이용자 (연령)비율 표시 값 회원 정보를 정확하게 입력해 주시면 통계에 도움이 됩니다.

남성 10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100%
50대 0%
60대 0%
70대 0%
여성 0%
10대 0%
20대 0%
30대 0%
40대 0%
50대 0%
60대 0%
70대 0%

네티즌 의견

첫 의견을 남겨주세요. 0 / 300 자

- 관련 태그 기사

관심 많은 뉴스

관심 필요 뉴스

제6회 흑룡강성 관광산업발전대회가 6월 24일부터 25일까지 치치할시에서 개최된다. 대회의 '개최지'인 치치할은 특색 문화관광자원을 심도있게 발굴하고 현대 관광시스템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풍경구에서 서비스, 산업에 이르기까지 전면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치치
1/3
모이자114

추천 많은 뉴스

댓글 많은 뉴스

1/3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정의는 승리한다" 어트랙트, '피프티피프티' 상표권 획득

피프티피프티 소속사 어트랙트가 결국 '피프티피프티' 상표권을 획득했다. 지난해 6월 전 멤버 3인과의 분쟁 후 양측 모두 '피프티피프티'의 상표권을 주장하며 대립했지만 30개국이 넘는 국가가 소속사 '어트랙트'의 손을 들어줬다. 어트랙트는 지난해 5월 상표권 출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논문 표절 논란' 설민석, 연대 석사 재입학 후 지상파로 재복귀

4년 전, 석사 논문 표절로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설민석이 지상파 방송에 복귀한다. 21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심장을 울려라 강연자들 (이하 '강연자들')'측은 오은영과 김성근, 한문철, 금강스님, 설민석, 박명수, 김영미가 앞으로 강연자로 나설 것을 예고하는 개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한달에 5천만원 벌어요" 무명 개그맨, 유튜브 대박난 '비결' 뭐길래?

사진=나남뉴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이지만 오랜 기간 무명시절을 보내다가 유튜브를 통해 연 6억원의 수익을 올린 개그맨 정승빈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9일 유튜브 채널 '황예랑'에는 월 5천만원의 사나이 개그맨 정승빈이 출연하여 인터뷰를 가졌다. 영상 속 정

모이자 소개|모이자 모바일|운영원칙|개인정보 보호정책|모이자 연혁|광고안내|제휴안내|제휴사 소개
기사송고: news@moyiza.kr
Copyright © Moyiza.kr 2000~2024 All Rights Reserved.
모이자 모바일
광고 차단 기능 끄기
광고 차단 기능을 사용하면 모이자가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습니다.
모이자를 정상적으로 이용하려면 광고 차단 기능을 꺼 두세요.
광고 차단 해지방법을 참조하시거나 서비스 센터에 글을 남겨주세요.